76.5일의외침

KakaoTalk_20180813_142238656.jpg 캠프 둘째날 오전에 청년들은 평밭마을 어르신들을 뵈러 다녀왔습니다. 
명식이형과 고은누나,동은누나,원기형,저,초희,새은이,시우,지원이가 다녀왔어요.

계삼샘은 저희를 마을 근처에 있는 송전탑에 먼저 데려다주셔서 송전탑에 관한 이야기와 투쟁때 이야기들을 들려주셨습니다. 
두번째지만 들을때마다 여러가지 생각이 들어 머리가 복잡해집니다. 
마을에 도착하니 어르신들이 반갑게 맞이해 주셨어요. 둘러앉아서 각자 소개를 마치고 본격적인 이야기를 들려주셨습니다.
 
어르신들의 이야기는 특히 더 생생했어요. 60대후반,70대중반에 투쟁을 시작하신 분들이 지금은 80대와 90대를 넘기셔서 힘은 많이 부치는데 상황은 나아질 기미가 보이지 않는다고 하셨어요. 바뀐 정부도 일을 해결해주지 못하고 있으니 실망감도 큰 느낌이었구요.
이게 밀양만의 일이 아니라 이대로 가다간 제2,제3의 밀양이 나올거라고 강조하신 부분이 인상깊었습니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우리 동네가 전자파를 쐬는게 아니니까 상관없다는 식의 반응을 많이 보이거든요. 단순히 탑이 세워지는게 아니라 삶의 터전이 무너지고 관계가 무너지는 것을 피부로 느끼지 못하기 때문에 큰 관심을 가지지 못한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저 또한 밀양에 관한일을 자세히 알고 있지도 못했고 관심도 없었습니다. 그러나 이런식으로 관계를 맺어가다 보니 제가 할 수있는 게 무엇이 있는지 고민하게 되더라구요. 단순히 연민을 느껴 도와주는 것이 아니라 이 사태가 '우리'의 일이 된 느낌입니다. 

어르신들은 이렇게 많은 분들이 연대해주시고 찾아와 주셔서 힘이 난다고 말씀하셨지만 그럼에도 상황은 호전되지 않고 있으니 더욱 힘이 빠져가고 있었습니다.
쉽진 않겠지만 아직 끝난건 없고, 제2의 밀양은 나오고 있습니다. 우리가 할 수 있는건 무엇인지 생각해보는게 됩니다.

KakaoTalk_20180813_142310073.jpg

'2' 댓글

문탁

2018.08.13
16:40:34
(*.130.201.131)

너희가 간 곳은 용화마을이 아니라 부북면 평밭마을이야^^ (용화마을은 단장면 용화마을이고,  구미현샘이 살고계시지)

사진에, 덕촌할매도 보이고,  박후복 할매도 보이시네. 

송우현

2018.08.13
21:59:14
(*.35.94.27)

앗! 헷갈렸네요 수정했습니다ㅋㅋ

문서 첨부 제한 : 0Byte/ 40.00MB
파일 크기 제한 : 40.00MB (허용 확장자 : *.*)
옵션 :
: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번개세미나> '2018 밀양에서 배운다 ' 사전 세미나 같이해요(수정) [17] file 밀양캠프준비팀 2018-07-25 451
공지 [2018 밀양인문학] 밀양에서 배운다 [29] file 밀양인문학캠프 2018-07-20 956
공지 [밀양] 2017 밀양 × 문탁 인문학 캠프 - 신청하세요 [20] file 관리자 2017-07-19 1376
공지 [밀양인문학] 밀양과 문탁이 함께 밀양인문학캠프를 준비합니다 [8] 밀양캠프준비팀 2017-07-01 668
공지 릴레이 시위 물품 비용 댓글로 청구해주세요!! [4] 관리자 2014-10-14 3640
공지 1인시위 이어가기-나는 어느 날인가요? [38] 765팀 2014-08-27 5490
공지 보도자료 - <핵 없는 세상을 위한 76.5일간의 외침> 릴레이 1인 시위 [1] file 관리자 2014-08-26 3649
공지 "76.5일간의 외침" - 탈핵1인 시위 시작합니다!! [18] file 콩세알 2014-08-16 4624
266 [밀양 인문학] 정리 보고합니다 추장단 2018-08-17 72
265 [밀양인문학3일차] 사주명리 심화 [2] 풍경 2018-08-14 141
264 [밀양인문학2일차]스피노자-공동체와 정치 [4] file 새털 2018-08-14 140
263 [밀양인문학2일차] 구미현 3대 수난과 현대사 [2] file 청량리 2018-08-14 111
262 [밀양인문학1일차] 사주명리 기초반! 후기 file 동은 2018-08-14 89
261 [밀양인문학2일차] 사주명리학 심화 1 [2] file 노라 2018-08-13 131
» [밀양인문학2일차] 평밭마을에 다녀왔습니다. [2] file 송우현 2018-08-13 102
259 [밀양인문학1일차] 이주노동자 강의 두번째 후기 [2] file 새은 2018-08-13 113
258 [밀양인문학1일차]운문사답사 [3] file 요요 2018-08-12 111
257 [밀양인문학1일차]농업 이주노동자의 삶 포럼 후기 [1] file 히말라야 2018-08-12 123
256 <밀양 인문학> 8월 8일 번개 세미나 후기 작은물방울 2018-08-08 68
255 [2018 밀양인문학] 참가자는 확인하세요 [8] 밀양인문학 2018-08-07 183
254 <밀양 인문학> 번개 세미나 8월 2일 후기 [1] 느티나무 2018-08-06 71
253 <밀양인문학> 8월 3일 번개세미나 후기 [1] 오영 2018-08-04 91
252 <밀양인문학> 8월 1일 번개세미나 후기 [2] 동은 2018-08-02 90
251 <밀양 인문학 번개세미나 > 후기 밀양캠프준비팀 2018-08-01 78
250 <밀양인문학> 예멘난민과 배타주의 추장단 2018-07-31 91
249 <밀양인문학> 구미현쌤의 가족사에서 배우기 위해 밀양인문학 2018-07-30 84
248 <밀양인문학> 밀양 깻잎밭 이주노동자 [1] file 관리자 2018-07-29 1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