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지사유인문학

인문학 공부에 기초가 되는 책, 이 시대에 영감을 주는 책들을 매주 토요일 오전에 강의합니다

5월2.jpg


 옛날 소학에서는 물 뿌리고 쓸며, 응대하고 대답하며, 나아가고 물러가는 예절과 어버이를 사랑하고 어른을 공경하며, 스승을 존경하고 벗과 친하게 지내는 도리를 가르쳤다. 이것은 모두 몸을 닦고 집안을 가지런히 하며 나라를 다스리고 천하를 평안히 한다대학가르침의 근본이 된다. 반드시 어릴 적에 배우고 익히도록 한 것은 배움은 지혜와 함께 자라고 교화는 마음과 함께 이뤄지게 해서 그 배운 것과 실천이 서로 어그러져 감당하지 못하게 되는 근심을 없게 하고자 해서이다.” <소학서제(小學書題) >


 

송대의 주희는 공부를 통해서 인간은 모두 각자 스스로를 세계 속의 책임 있는 행위자로 변혁시켜야 한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리고 이 배움은 인간이 모두 자기 안에 가지고 있는 본성이 선함을 깨닫는 과정이라고 했습니다.

그러나 논어의 첫 문장 배우고 때때로 익히면 즐겁지 아니한가(學而時習之 不亦說乎)”에도 나와 있듯이

배움에는 항상 그것을 익혀서 실천에 옮기도록 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그래서 주희는 제자인 유청지와 함께 소학을 집필합니다.


아이들이나 읽는 책이라고 생각할 수 있지요? 그렇지 않습니다.

소학은 인간이 태어나서 쭉~ 살아가는 동안 우리의 삶에 대한 지침에 대해서 이야기합니다.

 “사람이 어쩜 이럴 수 있어?” 아마 우리가 요즘 많이 하는 말이 아닌가 싶습니다.

청년들은 꼰대들이 맘에 안들어 할 말이 많을테고,

이쪽 저쪽 끼인 세대들은 어머니 세대와 자식 세대에 대해 할 말이 많습니다. 

그래서 여러 사람이 읽는 소학은 다른 맛이 납니다.

"이게 이런 거였어?"라는 이야기를 하면서 속이 시원해지기도 합니다.  


다 아는 것 같지만, 제대로 읽어본 사람은 거의 없는 아주 특이한 책 소학』,

 5월 가정의 달에 파지사유 인문학 시간에 함께 읽어요.^^

그리고 우리들의 <소학>, 윤리지침을 직접 만들어보아요. 재미있을겁니다~~


-----


* 시간 : 5월 12일~6월 2일 / 매주 토요일 오전 10시~12시 30분


* 텍스트 : 소학주희, 유청지 엮음 / 윤호창 옮김 / 홍익 출판사

                   - 다른 소학 책도 상관없습니다.


*강사 : 이수민 (문탁네트워크 운영회원)

 

*강의 내용

1: 소학은 어떤 책인가

2: 닭이 처음 울면 - 원문 강독

3: 아름다운 말 - 원문 강독

4: 소학을 다시 쓴다 



  신청방법

1. 댓글로 신청해주세요신청사연과 연락처도 남겨주세요 전화번호 비공개를 원하면 비밀글로 써주세요

2. 회비는 6만원입니다입금을 해야 신청이 완료됩니다.

   (단 복회원인 경우, 복사용을 원하시면 신청할 때 함께 적어주세요.)


   문의 공일공-9118-하나 둘 팔 삼 (오영)

   입금계좌: 우리은행 1002 9335 17477 ( 김시연)

   *문탁네트워크는 영리를 목적으로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곳이 아닙니다회비는 강의가 시작되면 반납되지 않습니다.             


 





조회 수 :
640
등록일 :
2018.04.11
02:35:03 (*.238.37.229)
엮인글 :
http://www.moontaknet.com/mt_8746_human_lect_board/1008152/a6b/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www.moontaknet.com/1008152

'11' 댓글

문탁

2018.04.11
11:31:05
(*.168.48.172)

간만에 일빠군요. ㅋㅋㅋ

신청합니다. 이번기회에 <소학>을 읽는걸루다가^^

오영

2018.04.12
07:19:36
(*.211.199.36)

먼불빛님 신청이요.

초록

2018.04.12
07:20:30
(*.211.199.36)

 신청해요.

토용

2018.04.18
22:04:53
(*.248.151.191)

소학만큼 고리타분한 윤리교과서라는 편견에 사로잡힌채 잘못 알려진 책도 없는것 같습니다.

저 역시 한문강독 세미나에서 소학을 읽기 전에는 그랬었죠.

그런데 읽고나니 기회가 된다면 다시 읽고싶을만큼 재미있었습니다.

하여 신청합니다.

오영

2018.04.23
20:44:15
(*.211.199.36)

하마님 신청이요.^^

게으르니

2018.04.24
11:08:43
(*.168.48.172)

소학이라^^~~ 대학은 읽었으나 소학은 못 읽은 1인!

이번 참에 學시리즈 엮어볼까요?

그리하야^^ 學 의 道  트게 되면 어쩌나요? ㅋㅋ

신청합니다~

자작나무

2018.04.25
22:06:43
(*.80.200.64)

신청합니다.

지앵

2018.05.11
16:59:53
(*.78.84.230)

주원 ㆍ지앵 신청합니다

자누리

2018.05.11
18:48:41
(*.238.37.229)

어머나~ 반가워요^^

글쓴이

2018.05.11
20:26:20
(*.183.54.92)

"비밀글입니다."

:

여울아

2018.05.12
07:17:45
(*.224.161.240)

저도 신청합니다. 

회비는 복을 일부 사용하고 싶습니다. 

문서 첨부 제한 : 0Byte/ 40.00MB
파일 크기 제한 : 40.00MB (허용 확장자 : *.*)
옵션 :
: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10월 강의> 한병철, 피로사회 그 이후 [2] file 관리자 2018-09-12 198
공지 "어서와, 사기는 처음이지?"-파지사유인문학 [2] file 오영 2018-08-25 187
공지 <9월 강의> 『사기』, 인간에 관한 ‘이야기’를 쓴 역사 [16] file 관리자 2018-08-09 801
공지 하반기 프로그램이 바뀌었어요^^ [1] 오영 2018-07-20 254
공지 노라가 전하는 "루쉰을 공부하는 색다른 방법" [7] file 자누리 2018-06-20 330
공지 <7월 파지사유인문학> 루쉰을 읽고 떠나는 중국여행 [26] file 자누리 2018-06-10 930
공지 6월 파지사유인문학 <사피엔스> [14] file 자누리 2018-05-18 923
» 5월 파지사유 인문학 <소학> [11] file 관리자 2018-04-11 640
공지 4월 파지사유인문학 <담론> [4] file 자누리 2018-03-14 770
공지 3월- <죽음을 사유하다> [25] file 관리자 2018-02-04 979
201 3월 파지사유 인문학 - 이반 일리히 [42] file 관리자 2014-02-05 3056
200 6월 파지사유 인문학 - 플라톤의 <대화편> [23] file 정철수고 2014-05-14 3019
199 9월 파지사유 인문학 - 한유와 이백 [21] file 느티나무 2014-08-17 2929
198 4월 파지사유 인문학 - <거의 모든 것의 역사> [44] file 관리자 2014-03-13 2859
197 5월 파지사유인문학 - 왕양명의 <전습록> [22] file 느티나무 2014-04-07 2803
196 12월 파지사유인문학-인도로 가는길 [14] file 파지사유인문학 2015-11-18 2691
195 7월 파지사유 인문학 - <신화론> [27] file 느티나무 2014-06-19 2603
194 11월 파지사유인문학 - 밀란쿤데라와 함께 [21] file 요요 2014-10-14 2543
193 1월 파지사유 인문학 - <장자> [47] file 관리자 2014-12-15 2384
192 5월 파지사유 인문학 - 호메로스의 <일리아스> [32] file 정철수고 2015-04-07 2328
191 9월 파지사유인문학- [이상엽 작가의 사진강좌] [16] file 히말라야 2015-07-31 2322
190 4월 파지사유 인문학 - 푸코의 <감시와 처벌> [42] file 관리자 2015-03-09 2278
189 10월 파지사유 인문학 - 대중음악과 한국의 모더니티 '질문에서 질문으로: 케이팝 혹은 한국이란 무엇인가' [16] file 광합성 2014-09-18 2247
188 11월 파지사유 인문학 - <마이크로 코스모스> [22] file 관리자 2015-10-10 2206
187 6월 파지사유인문학 - <거대한 전환> [25] file 느티나무 2015-05-10 2188
186 10월 파지사유인문학 - <증여론> [29] file 요요 2015-09-06 2179
185 3월 파지사유 인문학 - <성과 속> [22] file 우록 2015-02-07 2168
184 8월 파지사유 인문학 - <대승기신론> [28] 느티나무 2014-07-19 2121
183 7월 파지사유 인문학 ≪손문상의 드로잉교실≫ [54] file 느티나무 2015-06-14 2040
182 12월 파지사유 인문학 - 허준의 『동의보감』 [22] file 느티나무 2014-11-20 19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