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이야기

건달바

Time :
2018.03.31 21:04

그래요 장소는 바스러져도 우리 모두 함께 했었던 일들이 없어지진 않습니다.

한전의 돈이 마을을 갈기갈기 찢었지만

내 가슴마저 찢기게는 하지 말아야 하는데...

그래서 많은 사람들의 가슴이 모여야 하나봅니다.


문서 첨부 제한 : 0Byte/ 40.00MB
파일 크기 제한 : 40.00MB (허용 확장자 : *.*)
options:
: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