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이야기

말도 많고, 우려도 많았던 은방울의 오이지!

요즘 핫한 만물상의 물없이 담그는 오이지 레시피가 여러분의 예상과 달리 성공했습니다~~~ 음하하하


두 접(100개) 담궜는데 50개는 문탁 주방에서 먹을 예정이고

50개만 딱 12분께 판매할 예정입니다.


오이지.png


가격은 4개, 4천원 입니다.


6월18일(월)부터 가져가실 수 있습니다~



조회 수 :
105
등록일 :
2018.06.18
11:09:05 (*.233.107.252)
엮인글 :
http://www.moontaknet.com/mt_lifestory_board/1019441/487/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www.moontaknet.com/1019441

'5' 댓글

은방울

2018.06.18
11:10:52
(*.233.107.252)

세콰이어, 봄날, 달팽이, 여여, 지금, 띠우, 둥글레, 콩땅 주문

(4개 남았습니다~)

자누리

2018.06.18
11:21:34
(*.238.37.229)

저요^^

zelkovahs

2018.06.18
14:58:56
(*.12.74.156)

느티나무 신청요

은방울

2018.06.18
16:23:06
(*.233.107.252)

신청마감되었습니다~

봄날

2018.06.19
06:56:03
(*.126.195.84)

한 접이 원래 100개 아녜요?

문서 첨부 제한 : 0Byte/ 40.00MB
파일 크기 제한 : 40.00MB (허용 확장자 : *.*)
옵션 :
: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19년 문탁네트워크 전체 프로그램 (시간표 포함) 안내 [7] updatefile 뿔옹 2019-01-14 944
공지 <청년페어이야기3> 길 위는 광주에 가서 ○○○을 했다 file 고은 2018-12-05 210
공지 <청년페어이야기2> 길드다 첫 해를 마무리하는, “길드다 일 년과 2019” file 명식 2018-12-03 309
공지 <청년페어이야기1> 일본에는 무인양품, 한국에는 共産品!! [1] file 문탁 2018-11-28 347
공지 스즈카 공동체 탐방보고회 [1] file 요요 2018-11-09 423
공지 2018년 김장 데이! 11월 22일~23일 ~ [7] file 김장데이 2018-11-05 444
공지 청년예술프로젝트'타인의 고통' 무료특강!! [1] file 일이삼사 2018-11-01 428
공지 <10월단품②>주역만두가 옵니다~~ [18] file 은방울 2018-10-23 425
공지 〔선집통신〕 0831 선집 게스트룸 오픈! [5] file 선집 지킴이 2018-08-31 463
공지 문탁의 출판프로젝트, <북앤톡>을 소개합니다 [1] 요요 2018-06-20 461
1499 단오밥상,팔씨름의 권좌는 누구에게? [1] file 은방울키친 2018-06-18 107
1498 <이 추장을 보라~> 둥글레의 재발견! [3] file 567추장단 2018-06-18 125
» <은방울키친> 오이지 신청받습니다. [5] file 은방울키친 2018-06-18 105
1496 〔선집통신〕0615 선집 게스트룸 대기자, 새은과의 인터뷰~ [6] file 수아 2018-06-15 149
1495 <6월 절기밥상>단오밥상에서 팔씨름 한판^^! [2] file 은방울키친 2018-06-14 154
1494 <은방울 키친> 오이소박이 예약판매합니다. [20] file 은방울키친 2018-06-14 201
1493 <은방울 키친> 복활동 모집합니다. 은방울키친 2018-06-14 93
1492 6월16일 밀양 산신제 - 행정대집행 4주년 file 관리자 2018-06-14 86
1491 [다른 20대의 탄생 6회] 지원 - 인생이 한 번뿐이라면 조금 더! 다양하게 [4] file 김지원 2018-06-14 464
1490 다인님의 선물이 파지사유서가에.. [2] 요요 2018-06-14 109
1489 악어떼 1기 출몰^^? [1] file 게으르니 2018-06-11 94
1488 <567추장단> 추장통신 3 [1] 노라 2018-06-09 112
1487 루쉰과 청년#1 | 인트로 – 정처 없는 길을 나서며 [6] file 문탁 2018-06-09 263
1486 [남어진 밀양통신 - 5회] 관료를 파면하라! [7] file 밀양통신 2018-06-04 407
1485 [책 읽습니다 ④] 학교가 만들어내는 ‘바보’ - 존 테일러 개토, 『바보 만들기』 [4] file 차명식 2018-06-04 288
1484 <5월 밥상열전> 별일없이 산다 [3] file 은방울키친 2018-06-01 129
1483 <더치커피> 블라인드 테스트(?) 합니다. file 진달래 2018-06-01 94
1482 [선집통신] 0530 선집 게스트 하우스, COMING SOON~!, 그리고 물품 요청! [2] 동은 2018-05-30 125
1481 [철학의 플랫폼 #1회] 플라톤이 돌아왔다. [7] file 새털 2018-05-30 342
1480 양주 올리베따노 성 베네딕도 수도원에 갔다 왔어요. [5] file 문탁 2018-05-28 3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