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술밥상게시판

10월 단품생산은 육개장과 녹두전! 신청하세요

 

 

한낮과 아침저녁의 기온차가 많이 나서 기침 콜록거리는 분들 많으시죠?

이렇게 '따뜻한 국물'이 생각나는 계절이 돌아왔습니다.

10월 주술밥상 단품메뉴는 얼큰한 국물과 뜨듯한 찜으로  노릇노릇 구워 먹으면 맛있는 녹두전을 준비했습니다.

늘 그렇듯이 많이 많이 신청해주세요.

 

 

육개장.jpg

 

 

10월 14일 금요일 하늬바람님의 육개장입니다

문탁에서 육개장~ 하면 풍경님이었는데

올해는 하늬바람님표 육개장을 드시게 되었습니다.

신참 셰프 하늬바람님의 솜씨는 물론 기대해도 좋습니다.

다년간 양생세미나를 해오신 구력으로 몸에 좋은 육개장 만들어주시겠지요!

 

 

 

녹두1.jpg

 

10월 28일 금요일 주술밥상팀의 등뼈김치찜입니다---->평등님의 녹두전으로 바뀌었습니다

작년에 밀양에서 온 배추로 담근 김장이 아직 많이 남았어요.

올해 김장을 앞두고 김치냉장고도 비워야 하고 해서

선정된 메뉴가 등뼈김치찜입니다.

등뼈김치찜도 늘 풍경님이 만들어주셨는데

이번엔 풍경님의 레시피를 전수받은 주술밥상팀에서 합니다

아마도 고로께님의 진두지휘하에 만들어지겠지요.

 

---->10월 28일 시네마드파지에서 동물권 영화 상영이 있습니다.

      파지사유에선 동물권 영화를 보고, 주방에선 등뼈김치찜을 요리하는 부조화!!를 피해야 했기에

      메뉴 평등님의 녹두전으로 바뀌었습니다. 평등님의 '명불허전'의 녹두전으로

      가족과 오붓한 시간 즐기시고, 파지사유에선 이날 오신다는 <잡식가족의 딜레마> 황윤 감독님과

      막걸리 한 잔 나누어야 겠습니다. 어찌 만날 술타령이냐~~ 잔소리가 들려오네요.

      '술 권하는 사회'가 아니라 '술 즐기는 사회'를 꿈꾸며 이만 총총....

       사연 많은 녹두전 많이 많이 신청해주세요. (녹두전은 굽지 않고 반죽으로 나갑니다!!)

    

 

단품 신청은 댓글로 달아주세요!!!

 

 

 

 

'25' 댓글

자누리

2016.09.25
13:36:16
(*.15.100.90)

모두 하나씩 신청해요. 잘먹겠습니다^^

새털

2016.09.25
16:14:17
(*.214.61.233)

저도 하나씩^^

여울아

2016.09.25
16:37:06
(*.224.161.240)

하나씩요~

노라

2016.09.25
16:59:16
(*.167.33.232)

전 두개씩이요

오영

2016.09.25
17:15:08
(*.211.199.36)

저도 하나씩 주세요. 

진달래

2016.09.26
00:57:28
(*.73.8.104)

저도 하나씩 주세요.

담쟁이

2016.09.26
20:43:51
(*.121.158.11)

저도 하나씩 주문합니다.

뿔옹

2016.09.27
17:56:51
(*.168.48.172)

각각 하나씩!

주술밥상

2016.09.28
13:21:56
(*.214.61.233)

10월 28일 메뉴가 녹두전으로 바뀌었습니다.

이미 신청하신 분들께 심심한 사과의 말씀을!!!

평등님의 녹두전 맛이 일품입니다. 후회 없으실 거예요.

혹시 신청 취소하시는 분 있으시면 댓글로 알려주세요.

요산요수

2016.09.28
13:45:02
(*.167.33.51)

평등님의 녹두전 맛있었어요^^

각 하나씩 신청합니다~

최예심

2016.09.28
18:37:38
(*.62.229.57)

하나씩 신청합니다

시습

2016.09.28
21:13:17
(*.57.241.75)

녹두전 3개 신청합니다 ~

히말라야

2016.09.28
23:21:39
(*.13.61.209)
주술밥상의 녹두전 메뉴변경에 감동하여...
각각 하나씩 주문합니다.. ^^;;

도라지

2016.09.29
18:59:35
(*.99.147.135)

육개장 2 신청해요~

봄날

2016.09.30
22:28:27
(*.141.113.75)

저도 하나씩 주문합니다~

풍경

2016.10.01
01:57:54
(*.121.81.42)

저도 둘다 하나씩 신텅합니다.

달래냉이씀바귀

2016.10.01
21:54:26
(*.33.141.76)

저도 한개씩~

달팽이

2016.10.02
21:44:04
(*.216.231.6)

저도 하나씩이요~~

느티나무

2016.10.04
12:17:46
(*.70.47.152)

저도 하나씩이요

곰곰

2016.10.04
20:07:55
(*.38.242.69)

저도 하나씩 신청합니다. 감사합니다.

고로께

2016.10.05
09:45:33
(*.226.103.52)

 한개씩 신청합니다.

인디언

2016.10.09
11:33:37
(*.186.81.10)

저도 하나씩 부탁^^

아이 좋아라~~~ ㅎㅎㅎ

뚜버기

2016.10.10
09:46:34
(*.47.194.134)

저도 신청합니다 육개장은 2, 녹두전은 1

여름

2016.10.10
20:46:31
(*.121.3.102)

각각 하나씩 신청합니다

노라8

2016.10.19
08:03:24
(*.62.229.29)

평등님 녹두빈대떡은  정말 맛과 질을  보장합니다

맛이 정말 좋아요

문서 첨부 제한 : 0Byte/ 40.00MB
파일 크기 제한 : 40.00MB (허용 확장자 : *.*)
옵션 :
: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공지 <9,10월 밥상열전>진정한 주연은 보이지 않는다 file 은방울키친 2018-11-05 189
공지 <선물릴레이>여러분의 냉동실은 안녕하신가요? [3] file 은방울키친 2018-08-22 424
공지 <8월단품①>지금고로께표 밑반찬 file 은방울키친 2018-08-02 394
공지 <7월단품②>봄날의 토마토김치 신청하세요~ [9] file 은방울키친 2018-07-16 528
333 오영의 주방일기 2 [1] file 오영 2018-11-04 90
332 오영의 주방 일기 [3] file 오영 2018-10-28 98
331 <10월단품②>주역만두가 옵니다~~ [1] file 은방울 2018-10-23 82
330 <10월단품ⓛ>맛간장 주문하세요~ file 은방울키친 2018-10-17 63
329 <10월 절기밥상> 寒露와 霜降사이 설렁탕 한그릇! file 은방울키친 2018-10-11 69
328 <8월밥상열전>8월 한 여름의 밥상에서 file 은방울키친 2018-09-06 116
327 <8월단품②>돈까스로 뭉쳤다!-돈과모더니티 file 은방울키친 2018-08-22 156
326 <7월밥상열전>아낀다면 수고롭게^^ [1] file 은방울키친 2018-08-09 142
325 <7월 스토리 밥상> 무더위랑 놀죽! file 은방울키친 2018-07-18 136
324 <6월밥상열전>밥상에 '때'가 왔다~ file 은방울키친 2018-07-08 161
323 <7월단품>세네카와 해파리냉채가 만나면^^? [6] file 은방울키친 2018-06-22 216
322 단오밥상,팔씨름의 권좌는 누구에게? file 은방울키친 2018-06-18 158
321 <6월 절기밥상>단오밥상에서 팔씨름 한판^^! file 은방울키친 2018-06-14 172
320 <5월 밥상열전> 별일없이 산다 file 은방울키친 2018-06-01 190
319 <5월의 스토리 밥상> 5월 21일 붓다의 밥상 어떠세요? file 은방울키친 2018-05-17 176
318 <3월 밥상열전②>이야기 있는 밥상 [4] file 은방울키친 2018-04-09 3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