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지사유 공지

<874-6>는 파지사유라고 읽습니다. 파지사유는 문탁에서 새로운 실험을 담당하는 '마을공유지'입니다.

월간(月刊파지사유 / 5월호 / 읽는 인간 특집(3)

원전으로서의 한문 읽기!


메인보다 별책부록, 염불보다 젯밥에 더 관심가져달라는

마을공유지 <파지사유>의 야심찬 프로젝트, <월간(月刊) 파지사유>!

텍스트를 베이스로 하되 텍스트에만 갇히지 않는 만남,

대화와 토론을 통해 낯선 사람들이 서로 친구가 되어 가는 장(),

금지되어 있지 않은 것은 무엇이든 시도해보는 곳! ^^

세 번째 시간에는 '한문 원전 읽기'에 대해 이야기 나눠봅니다.





"언어가 존재의 집이라면 문자는 언어의 집이다. 

그 집에는 인류가 태어나 성장하고 살아온 유년의 기억과 청춘의 고민, 

노쇠와 죽음을 두려워하는 인간의 서러운 근심의 흔적들이 고스란히 남아 있다."


인공지능의 시대에 핸드폰도 컴퓨터도 쓰지 않고,

만년필로 매일 8000자를 쓰고, 그 중에서 500자만 남긴다는,

직업 독자(professional reader) 혹은 독서의 신이라 불리는

대만 최고의 독서가 탕누어가 풀어주는 한자의 탄생!

이 책을 길잡이 삼아 원전으로서의 한자 읽기를 탐구, 실천, 체험해보자.




5월10일(금),  저녁 7시반

읽어올 책 - <한자의 탄생>   (이끔이 : 토용)

함께 하는 것들 - 연필, 종이, 낭독, 호기심, 필사, 한시풀이, 막걸리 ……


탕누어-만년필.jpg



막걸리.jpg

 



우리는 호메로스를 읽을 때 그리스어를 고집하지 않을 뿐 아니라

푸코나 들뢰즈의 책을 읽을 때 한글번역을 보는 것을 이상하게 여기지 않는다.

하지만 공자와 맹자를 읽을 때 한글만 읽는다는 것은 상상하기 어렵다. -.-;;

우리가 한자 문화권에 있어서뿐만 아니라 상형자인 한자 자체의 특성때문일 것!

한문 읽기, 어렵지 않을까? 도대체 어떤 매력이 있기에 

문탁에서는 처음부터 지금까지 원전 읽기를 지속하고 있을까?

한문강독 세미나 핵심멤버 토용샘과 함께

"원전으로서의 한문 읽기"에 빠져보실 분들 초대/환영합니다! ^^




<월간 파지사유>는 3개월 단위로 특집을 진행합니다.

3-4-5월은 '읽는 인간’, 6-7-8월의 특집은 '표현하는 인간’,9-10-11월은 ‘먹는 인간’, 12-1월은 ‘문화인간입니다.

등록은 3개월 단위로도 가능하고, 1개월 단위로도 가능합니다.



“읽는 인간” 특집 두 번째 4월호

  3월8일(금) : 맥주 한 잔과 함께 하는 읽는 인간, 텍스트 : <읽는 인간>, 오에 겐자부로 (이끔이 : 문탁)

  4월5일(금) : 낭송의 즐거움 (feat. wine), 텍스트 : <호모 큐라스>, 고미숙 (이끔이 : 느티나무)

 5월10일(금) : 원전으로서의 한문 읽기 (feat. 막걸리), 텍스트 : <한자의 탄생>, 탕누어 (이끔이 : 토용)


 탕누어2.png


일시 : 2019. 5. 10(금), 저녁 7:30 ~10:00

장소 : 마을공유지 - 파지사유

신청방법 :  댓글로 자기 소개 및 연락처를 남겨주세요. 회비입금이 되어야 신청이 완료됩니다.

회비 : 3만원 (카카오뱅크 3333-06-4444634 김정주)

문의 : 뿔옹 (010-2611-5129)


원전으로서의 한문읽기2.jpg

'6' 댓글

월간파지

2019.04.12
23:47:53
(*.177.123.156)

3개월멤버쉽 신청하신

한덕희, 봄날, 눈, 마로니샘 자동 신청!

+

도도샘 신청!

여여

2019.04.22
19:01:10
(*.226.117.49)

신청합니다

둥글레

2019.04.22
19:06:16
(*.167.33.190)

신청!! 토용 홧팅 !!!

뿔옹

2019.05.01
17:23:48
(*.177.123.156)

월간파지사유 5월에서는 '한문'을 다양한 방식으로 만나봅니다.


한시(詩)강독 형식으로 원문으로서의 한시를 맛보기도 하고,

주어진 한자들을 가지고 직접 한문을 번역해보기도 하며,

같은 한자들을 가지고 어떻게 서로 다른 번역이 되는지도 살펴봅니다. ^^;

그리고 오랫동안 원문읽기를 하고 있는 분들에게 '한자읽기'의 매력에 대해서도 들어봅니다. ^^;


참, 탕누어의 <한자의 탄생>이 잘 읽히지 않는다는 흉흉한 소문이 있는데,

너무 염려하지 마시고, 찬찬히 읽을 수 있는 부분까지 읽어보시면 됩니다.


달팽이

2019.05.03
09:04:27
(*.94.246.76)

신청합니다

기린

2019.05.09
16:04:18
(*.168.48.151)

신청이요~

문서 첨부 제한 : 0Byte/ 40.00MB
파일 크기 제한 : 40.00MB (허용 확장자 : *.*)
옵션 :
: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비추천 수 날짜
공지 월간(月刊) 파지사유 / 7월호 / 온몸으로 표현하는 액팅! file 월간파지사유 57     2019-06-15
공지 월간(月刊)파지사유/ 6월/ 일상기술로서 생활체력 [15] file 월간파지사유 559     2019-05-17
공지 월간(月刊) 파지사유 /5월호/"원전으로서 한문읽기" [6] file 월간파지사유 459     2019-04-12
공지 월간(月刊) 파지사유 / 4월호 / "낭송의 즐거움" [6] file P파지사유 454     2019-03-13
공지 음악과 함께 하는 마을공유지 - P지사유! [3] file P지사유 350     2019-03-13
공지 월간(月刊) 파지사유 / 3월호 - "읽는 인간" 특집(1) [15] file 뿔옹 969     2019-02-14
공지 [11월 책별밤 모집] 비참한 날엔 스피노자~ [14] file 큐육공일 755     2018-10-30
공지 [근사한 양생] 걷기 시즌3(다시!) - 수원화성으로 단풍놀이 가요~~!! [2] file 둥글레 348     2018-10-25
공지 [근사한 양생] 걷기 시즌3 - 수원화성 걷기! [6] file 큐칠칠이 617     2018-09-28
공지 <책과 함께, 별 볼 일 있는 밤> 한 달에 한 번 책 한 권을 읽는 세미나가 열립니다! [12] file 큐칠칠이 953     2018-09-18
공지 저널세미나 <더북> 새로운 친구들을 모집합니다. file 곰곰 416     2018-09-13
공지 [금월애] 세 번째 - <동물과 인간 세미나>와 함께~ [2] file 둥글레 341     2018-09-11
공지 페미니즘을 공부하는 특별한 게릴라 세미나 함께 하실 분들을 모십니다~! [20] file 곰곰 1165     2018-06-28
공지 동물권 반짝 세미나 함께 하실 분 모집합니다~ [17] file 관리자 862     2018-06-24
공지 2018년도 근사한 양생 시작합니다. [11] file 큐406 1020     2018-03-25
공지 르몽드디플로마티크와 녹색평론 같이 읽으실 분을 기다립니다. [3] file 작은물방울 959     2017-05-14
공지 파지사유 공간예약 방법 요요 3751     2013-11-08
385 P-금요뮤직살롱 일정(6, 7월) 공유 뿔옹 34     2019-06-12
 
384 P-금요뮤직살롱(5/17) : 소규모아카시아 밴드 그리고 ... file 뿔옹 79     2019-05-16
 
383 P-금요뮤직살롱(5/3) : Blind Music file 뿔옹 80     2019-05-02
 
382 月刊4월후기- 낭송을 묻고, 대답하고, 낭송하고... [3] file 월간파지사유 121     2019-04-19
 
381 P-금요뮤직살롱(4/19) : 말러 [2] 금요뮤직 148     2019-04-17
 
380 P-금요뮤직살롱4/12(금) : 글렌 굴드 [1] file 뿔옹 158     2019-04-10
 
379 3월 21일이 무슨 날인지 아세요? [3] file 큐레이터 265     2019-03-16
 
378 <많이 올까 걱정되는 영화모임> 3월 16일 영화 '라이프 오브 브라이언' 입니다. [2] 라쿤 165     2019-03-14
 
377 月刊 3월호 후기-"우리는 모두 문학 소녀/소년이었다!" [6] file 뿔옹 225     2019-03-09
 
376 <많이 올까 걱정되는 영화모임> 3월 9일 영화 '캡틴 판타스틱'입니다! 원야타 142     2019-03-06
 
375 <많이 올까 걱정되는 영화모임> 3월 2일 영화 '버닝'입니다! file 원스터 161     2019-02-28
 
374 <많이 올까 걱정되는 영화모임> 2월 23일 영화 '노리코의 식탁'입니다 file 풀시계 192     2019-02-20
 
373 <많이 올까 걱정되는 영화모임> 2월 16일 영화 '몬티 파이튼의 성배'입니다 라쿤 173     2019-02-12
 
372 <많이 올까 걱정되는 영화모임> 2월 10일 영화 '아치와 씨팍'입니다 file 지남 139     2019-02-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