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지사유 공지

<874-6>는 파지사유라고 읽습니다. 파지사유는 문탁에서 새로운 실험을 담당하는 '마을공유지'입니다.

'7' 댓글

노라

2018.07.08
23:32:09
(*.168.73.143)

오미자 에이드  ㅋㅋ  급 땡기는데요. 

많이들 오셔서 새 얼굴들 확인해 주세요

작은물방울

2018.07.09
21:45:13
(*.34.153.110)

요새 니체를 만나면서 변화무쌍해지는 친구들이 있어요~ ㅋㅋ

니체를 만나면 또 액팅을 만나면 어찌 변하는지 들으러 와주시와요~~

새은

2018.07.09
23:52:36
(*.238.37.229)

msn013.gifㅋㅋ 괜히 떨리고 설레는..!

액팅은 해치지않습니다. 오히려 큰 힘을 주지요. 

세미나와 또 다른 액팅에 대해 들어보는걸 적극 추천합니다~@~

잎사귀

2018.07.10
16:05:42
(*.194.149.194)

액팅.. 음.. 여전히 제겐 버거운 마음이 큽니다만

몸에 생명력을 불어 넣는 방법으론 최고인 거 같아요.

올 해는 어떤 액팅이 기다리고 있을지... 아니죠 우리가 어떤 액팅을 만들어갈지 같이 몸을 맡대봐요~


2018.07.11
07:03:20
(*.98.51.251)

액팅할땐 몰랐는데...

니체에 허덕이는건지 문탁에 허덕이는건지....

와서 힘좀 복돋아주셔요~^^!!!!

정정

2018.07.12
19:51:32
(*.222.29.106)

와~ 니체 친구들 그리워요^^ 진짜 보러 가고 싶은데 물리적으로 멀리 있네요 ㅜㅜ 그래도 한마음으로 응원할께요!! ^^*

잎사귀

2018.07.12
20:31:28
(*.194.149.194)

정정님 고생한단 소식 들었어요~ 날도 더운데... 힘내삼~~

문서 첨부 제한 : 0Byte/ 40.00MB
파일 크기 제한 : 40.00MB (허용 확장자 : *.*)
옵션 :
: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페미니즘을 공부하는 특별한 게릴라 세미나 함께 하실 분들을 모십니다~! [20] file 곰곰 2018-06-28 782
공지 동물권 반짝 세미나 함께 하실 분 모집합니다~ [17] file 관리자 2018-06-24 483
공지 2018년도 근사한 양생 시작합니다. [11] file 큐406 2018-03-25 487
공지 르몽드디플로마티크와 녹색평론 같이 읽으실 분을 기다립니다. [3] file 작은물방울 2017-05-14 571
공지 파지사유 공간예약 방법 요요 2013-11-08 3360
336 오이도님 발송, 카페 주방 가구 도면 [3] file 청량리 2013-09-12 16392
335 130903 제3공유지 도면 업데이트 [2] file 청량리 2013-09-02 14086
334 130724 제3의 공유지 1차 도면 [2] file 청량리 2013-07-30 11119
333 레일등 관련 이미지 [3] file 청량리 2013-09-25 9907
332 외부 데크 이미지 [4] file 청량리 2013-09-25 8769
331 을지로 가구거리 의자/테이블 조사 자료입니다. [5] file 현아 2013-09-07 7994
330 간판 시안 [6] file 매실 2013-09-25 6480
329 카페사진자료 [2] file 산새 2013-08-28 6350
328 서촌샘과 함께 하는 목공예 위크숍 [14] 달팽이 2014-02-11 5893
327 인디언님, 금연 로고 입니다....^^ file 청량리 2014-02-07 5818
326 아트월 기초 배경시안 [3] file 유정 2013-09-27 5068
325 파지사유 놀라운~ 선물의 노래 [2] 요산요수 2013-11-08 4577
324 문탁네트워크 리플렛 @지금샘~! [7] file 매실 2013-10-02 4372
323 청씨네 8월 상영작 '그녀, her' [11] file 청량리 2014-07-31 4188
322 파지사유 10월 11월 프로그램 안내 [5] file 문탁 2013-10-11 4185
321 파지사유 블로그 [3] 매실 2013-12-18 4136
320 [독일어까페] 이번주 금요일 Café Zusammen 이 문을 엽니다. [3] 엄지 2014-02-03 4020
319 파지사유 <사서까페>가 열립니다 [6] 관리자 2013-10-10 3969
318 간판 진행 상황 - 최종안 ★★★★★★★★ [10] file 매실 2013-09-30 3960
317 침묵하라, 책읽는 수요일 저녁! [9] 요요 2014-01-28 39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