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어진의 밀양통신

여울아

반가운 마음으로 글을 열었는데, 이런 경황 없는 일이 있었군요. 

부디 잘 다녀오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