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쉰과 청년

아~ 역시 멋있다 루쉰..

들풀이 이런 맥락으로 읽으니 다시 와닿네요..

역쉬 들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