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명식의 책읽습니다

뚜버기

마을 마을 마을 마을 ...마을을 자꾸 말할수록

구체적 일상이었던 마을이 추상적 관념만 남게 되는 난감했던 기억이 확 떠오르네. 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