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6.5일의외침

2014년 6월11일의 소위 '밀양 행정대집행'은 국가가 아무것도 가진 것이 없는 국민을 향해 벌인 일종의 전쟁이었습니다.

그리고 밀양은 졌습니다. 처참하게.

하지만 끝날때까지 끝난 건 정말 아닙니다.

밀양은 시즌2을 선언했고, 다시 싸우겠다고 다짐했고, 무엇보다 "그래, 살아야겠다"고 말했습니다.

그분들이 한 평 흙구덩이속에서 온 몸을 쇠사슬로 묶고 투쟁하셨을때만큼이나

밀양 시즌2의 선언은 눈물겹고 감격스러웠습니다. 정말 그분들이 존경스러웠습니다.

아마 그때였을겁니다. '밀양인문학'을 떠올린 것은.

그래, 오래 오래 갈거야. 살면서 싸우고,  싸우면서 살아내야 해.

우리도 그분들과 공부를 통해 길게 길게 만나보자.


행정대집행 이후 우리가 가장 먼저 한 것은 <밀양을 살다> 북콘서트입니다.

모두 기억하시죠? 손바닥메세지를.

우리는 그 이후에도 여러번의 북콘서트를 개최합니다.

7월19일에는 김익중교수의 <한국탈핵> 북콘서트를,

http://www.moontaknet.com/mt_moontak_gallery_board/673231

2015년 6월11일에는 <탈핵탈송전탑 원정대> 북콘서트를,

http://www.moontaknet.com/mt_moontak_gallery_board/783745

2016년 3월13일에는 이계삼샘의 <고르게 가난한 사회> 북콘서를.

http://www.moontaknet.com/mt_moontak_gallery_board/846460

북콘서트는 우리의 공부고 우리의 의례였습니다.

모르는 것을 깨닫고, 새로운 친구를 만나고, 새삼 우리의 삶을 돌아보는 귀중한 시간들이었습니다.

문탁을 만든 시간들이었습니다.


다섯번째 밀양리플레이는 2014년 6월20일에 있었던 <밀양을 살다> 북콘서트 후기입니다.






<밀양을 살다> 북콘서트


http://www.moontaknet.com/mt_moontak_gallery_board/665370

콩세알




6월 20일 금요일 저녁,

파지사유에서 <밀양을 살다>북콘서트가 진행되었습니다.


파지사유 매니저인 광합성, 여울아, 콩세알이 기획하고

청량리, 작은물방울(만물상), 스마일리, 정은경(이문서당), 행복, 지금님이 낭송을 맡았습니다.


억센 경상도 사투리의 입말을 살려 낭송해보자 했지만

낭송팀 누구도 경상도 출신은 없었습니다. 그러나 정말 좋았습니다. 그 날 오신 분들 다 동의하시죠? ㅎㅎㅎ

낭송을 들으며 6분의 목소리가 더욱 좋았던 건 밀양어르신들의 삶을 고스란히 담아내고자 하는 마음의 힘이 더해졌기 때문이 아닐까요?


밀양을 살다 001.jpg

오늘 북콘서트 주인공들이죠. 리허설을 끝내고^^


밀양을 살다 002.jpg

예쁜 광합성이 없었다면 질좋은 영상편집은 누가??? 정말 고생많았죠.


밀양을 살다 003.jpg

밀양을 살다 005.jpg

작은 물방울님의 낭랑한 목소리로 낭송은 시작되고,


밀양을 살다 008.jpg

밀양을 살다 009.jpg

여군이 꿈이었던 어르신처럼 씩씩한 지금님의 밀양아리랑 노랫소리가 우리를 흥겹게 하고 여리지만 강한 행복님의 눈물에

모두가 눈시울을 붉힙니다.

밀양을 살다 012.jpg

선택된 남자 청량리님은 경상도 출신 아버지 덕에 구수한 경상도 입말로 이야기를 들려줍니다.

밀양을 살다 015.jpg

밀양을 살다 016.jpg

엄마가 대구출신이라는 스마일리님과 목소리가 강하지 않아 걱정이라고 했지만 낭송회의 끝을 힘있게 마무리 해주신 정은경님!

밀양을 살다 011.jpg

오늘의 사회자, 여울아! 발랄한 그녀는 웃음과 눈물의 바이러스입니다.

밀양을 살다 022.jpg

이제 무슨 일이 벌어질까요???

밀양을 살다 026.jpg밀양을 살다 027.jpg

밀양을 살다 028.jpg

밀양을 살다 029.jpg

밀양을 살다 030.jpg

밀양을 살다 034.jpg

밀양을 살다 031.jpg밀양을 살다 032.jpg밀양을 살다 033.jpg밀양을 살다 035.jpg밀양을 살다 036.jpg밀양을 살다 037.jpg

밀양을 살다 038.jpg

밀양을 살다 039.jpg

밀양을 살다 040.jpg

밀양을 살다 042.jpg

보이시나요??? 우리의 마음이???

북콘서트의 마지막 세레모니!!! 참석한 모두가 함께 한 응원메세지 적기!!

우리의 마음이 밀양어르신들의 눈물을 조금이나마 닦아줄 수 있기를....바라며...


밀양을 살다 044.jpg

마지막 마무리는 송경동시인의 '밀양 가는 길'입니다. 모전여전인가요? 즉석캐스팅에도 떨지않고 해내는 엄마와 딸!


함께 해주신 모든 분께 감사드립니다.



34.jpg


조회 수 :
95
등록일 :
2017.08.04
08:28:52 (*.8.78.3)
엮인글 :
http://www.moontaknet.com/mt_765kv_board/962715/776/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www.moontaknet.com/962715

'4' 댓글

관리자

2017.08.04
08:34:34
(*.8.78.3)

<밀양을 살다> 플래시 동영상입니다. 광합성이 만들었어요.  첨부파일 클릭!!

첨부 :
밀양 최종2_자막 있음_문탁네트워크_저해상(20140820).avi [File Size:8.20MB/Download13]

관리자

2017.08.04
08:36:24
(*.8.78.3)

2015년 6월 11일 <탈탈원정대> 북콘서트에는 소위 '문선대'가 떴었는데... 혹시 기억하시나요?

둔탁둔탁 새털

살랑살랑 달팽이

요염요염 봄날....

그리고 중독성 강한..."지랄하고 자빠졌네~~"


요길 누르시면...새삼 깜짝 놀랐거야요. ㅋㅋ


https://www.youtube.com/watch?v=uodH6cie59M

달팽이

2017.08.04
11:43:17
(*.168.48.135)

진짜 웃긴다 ㅋㅋㅋㅋㅋㅋ

요요

2017.08.04
20:59:55
(*.178.61.222)

음... 울컥하네요..

삶은 의지로 만드는 것이 아니라 역량만큼의 활동이고 생산인 것이 분명하군요!

활동 역시 지속이 아니라 순간의 영원이고요..^^


문서 첨부 제한 : 0Byte/ 40.00MB
파일 크기 제한 : 40.00MB (허용 확장자 : *.*)
옵션 :
: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밀양] 2018 겨울 <밀양 인문학> 열립니다 [1] file 관리자 2018-01-12 165
공지 [밀양] 2017 밀양 × 문탁 인문학 캠프 - 신청하세요 [20] file 관리자 2017-07-19 1109
공지 [밀양인문학] 밀양과 문탁이 함께 밀양인문학캠프를 준비합니다 [8] 밀양캠프준비팀 2017-07-01 453
공지 동네 탈핵 18주-세 가지 이야기 [7] file 스마일리 2016-12-11 2505
공지 릴레이 시위 물품 비용 댓글로 청구해주세요!! [4] 관리자 2014-10-14 3154
공지 1인시위 이어가기-나는 어느 날인가요? [38] 765팀 2014-08-27 4965
공지 보도자료 - <핵 없는 세상을 위한 76.5일간의 외침> 릴레이 1인 시위 [1] file 관리자 2014-08-26 3182
공지 "76.5일간의 외침" - 탈핵1인 시위 시작합니다!! [18] file 콩세알 2014-08-16 4069
244 [동네탈핵릴레이60주차] 아이캔 스픽~~~ [1] file 히말라야 2017-10-13 59
243 동네 탈핵 59주차 맞나요??? (사진 업로드 중) [2] 작은물방울 2017-10-10 94
242 <동네탈핵릴레이57주차> 니네들 그러면 못써 ! [5] file 오영 2017-09-08 106
241 <동네 탈핵릴레이 56주차> 거리 투표 결과는? [3] file 건달바 2017-09-01 99
240 <동네 탈핵릴레이 55주차> 신고리 5.6호기는 어디있는거?? [4] file 작은물방울 2017-08-28 119
239 [동네탈핵릴레이 54주차] 우리는 녹색남매 ^^* [2] file 히말라야 2017-08-18 100
238 [밀양인문학]발표마당 순서지_요요샘 [1] file 봄날 2017-08-17 109
237 동네탈핵53주차 문탁 X 녹색당 file 청량리 2017-08-16 99
236 [밀양인문학] 논어서당 교재 [1] file 자누리 2017-08-10 132
235 동네탈핵52주차 용인녹색당, 릴레이를 잇다 file 요요 2017-08-09 105
234 [밀양인문학 공지] 2017밀양인문학캠프 참가자 필독! [4] 밀양인문학 2017-08-09 246
233 [Replay 밀양⑥] - 76.5일 릴레이 일인시위 (2014년) [1] file 관리자 2017-08-08 133
232 [밀양인문학] 밀양에 마음을 담아 선물-物質-을 보낼까요? [1] 자누리 2017-08-04 115
» [Replay 밀양⑤] - 북콘서트<밀양을 살다>(2014년 6월 20일) [4] file 관리자 2017-08-04 95
230 [Replay 밀양④] - 밀양과 국가폭력(2014년 6월 행정대집행) [3] file 관리자 2017-07-31 111
229 [동네탈핵릴레이]51주차 피켓이 안 보여!! [3] file 새털 2017-07-29 126
228 [밀양인문학] 8월18,19일 버스대절^^! [3] 밀양인문학 2017-07-28 216
227 [Replay 밀양③] -신문에 난 밀양골목집회 (2013년5월) [1] file 관리자 2017-07-24 121
226 [동네탈핵릴레이 50주차] [3] file 느티나무 2017-07-23 1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