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지사유인문학

인문학 공부에 기초가 되는 책, 이 시대에 영감을 주는 책들을 매주 토요일 오전에 강의합니다

=<파지사유 인문학>은 매달 새로운 텍스트와 주제로 강의를 여는 인문학 입문 강의입니다. 다양한 책들과 강사들로 구성되어 인문학적 기초를 쌓거나 부족한 공부를 채울 수 있습니다. 토요일 오전 공부로 주말을 알차게 해주는 프로그램입니다. =



wnwk.jpg



역사 속의 주자 - 사람들은 말하죠, “배운 적은 없지만, 주자학이 싫어요.”라고. 

그나마 젊은 친구들 중 누구는 들은 풍월이 있어서 “주희는 알아도 주자는 몰라요”라고 말하지요. 

이런 의문이 듭니다. 배운 적도 없는데, 싫다니! 왜 그럴까요?


아마도 주자학이 우리 일상에 깊게 뿌리 내리고 있기 때문에, 

그것도 좋은 점보다도 가부장적이라고 할 때 소환되고, 

공자가 죽어야 나라가 산다는 말들과 함께 거론되었기 때문이겠지요. 

게다가 사서삼경의 해석자이자 집대성자로, 저 멀리 주자를 두고 있었기 때문일겁니다.


이번 강의의 특징은, 주자가 그냥 싫은 새은이도 수아도 재미를 가질 수 있도록, 

12세기 남송의 혼란한 시기를 치열하게 살아간 ‘청년’이자 ‘인간’이며 ‘학자’인 주희에 주목하고자 합니다. 


항상 인간적으로도 학술적으로나 ‘완성본’의 상태로 주자를 접했는데, 

이번 강의에서는 완생이 되어가는 ‘미생未生’ 주자가 주인공입니다.

주희라는 사상가와 사상가의 삶, 그리고 자신의 삶을 

같이 돌아보고 싶은 분들을 기다립니다



1강 : 기울어가는 시대에 태어나다

2강 : 텍스트 '사서'로 천년을 살다

3강 : 시험에 떨어지고도 잘사는 법을 가르치다

4강 : 주희, 서재 바깥의 학자




 기간 : 4월 6일~4월 27일 / 매주 토요일 오전 10시~12시 30분

 강사 : 이수민, 최정옥 (문탁네트워크 회원)

 텍스트 : 주 텍스트는 없고 강의록으로 대신합니다. 

  참고도서 : <주자평전> 수징난, 역사비평사 / <주자강의> 진영첩, 푸른역사 / <인간주자> 미우라 쿠니오, 창비)

  

 


  신청방법

1. 댓글로 신청해주세요신청사연과 연락처도 남겨주세요 전화번호 비공개를 원하면 비밀글로 써주세요

2. 회비는 6만원입니다입금을 해야 신청이 완료됩니다.

   (단 복회원인 경우, 복사용을 원하시면 신청할 때 함께 적어주세요.)


   문의 공일공-8994-이 다섯 사 팔 (자누리)

   입금계좌: 국민은행 061 21 0763 766 ( 유윤희)

   *문탁네트워크는 영리를 목적으로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곳이 아닙니다회비는 강의가 시작되면 반납되지 않습니다.             




조회 수 :
666
등록일 :
2019.03.15
16:07:32 (*.61.156.155)
엮인글 :
http://www.moontaknet.com/mt_8746_human_lect_board/1062521/ca3/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www.moontaknet.com/1062521

'9' 댓글

초록

2019.03.16
07:49:18
(*.243.239.20)

신청합니다. 일빠 신청은 처음인듯 ^^

자누리

2019.03.17
08:48:13
(*.61.156.155)

ㅎㅎ 종종 일빠로 신청하세요^^

미트라

2019.03.16
15:40:29
(*.169.58.248)

저도 신청합니다. 오3구1 공71사

자누리

2019.03.17
08:49:47
(*.61.156.155)

일치감치 들어오셨네요^^

앞으론 연락처 안써도 되어요. 제게 있으니까요..

히말

2019.03.18
18:43:55
(*.98.51.224)

신청합니다~ 

미지

2019.03.20
18:03:19
(*.169.234.69)

저도 신청합니다^^

뿔옹

2019.03.28
15:29:10
(*.168.48.151)

12세기 중세해석자 혁명에 맞먹는 혹은 

이를 능가하는 동양의 12세기 변화의 중심일 것으로 생각되는 주자.

예전에 우응순샘 강의에서 지금 사서四書는 실상 주자의 '주작'에 가깝다고 들었는데,

이번 강의 완전 기대됩니다! ^^;


게으르니

2019.04.02
17:47:02
(*.168.48.151)

역사속의 주희^^? 중국 송나라때 역사속에서 고군분투하는 주희를 만날 수 있겠군요^^

신청합니다~

anabellee

2019.04.06
06:55:52
(*.133.240.210)

신청합니다. 

문서 첨부 제한 : 0Byte/ 40.00MB
파일 크기 제한 : 40.00MB (허용 확장자 : *.*)
옵션 :
: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6월 파지사유인문학 - 펠로폰네소스 전쟁사 [4] file 관리자 2019-05-13 337
공지 5월 강의 <인간 동물, 비인간 동물> [18] file 관리자 2019-04-07 873
» 4월 강의 <역사 속의 주희> [9] file 자누리 2019-03-15 666
공지 파지사유인문학 3월 <한 권으로 읽는 마을인문학> [23] file 관리자 2019-01-28 957
공지 <12월 강의> 식인의 형이상학 - 상상력을 위하여 [14] file 자누리 2018-11-19 1486
공지 <11월강사기고>-내게 중국은 마오로부터 [1] file 파지인문학 2018-10-27 1019
공지 <11월 강의> 중국공산당의 기원-『중국의 붉은 별』 [24] file 관리자 2018-10-11 1672
공지 <10월 강의> 한병철, 피로사회 그 이후 [11] file 관리자 2018-09-12 1648
공지 "어서와, 사기는 처음이지?"-파지사유인문학 [2] file 오영 2018-08-25 1140
공지 <9월 강의> 『사기』, 인간에 관한 ‘이야기’를 쓴 역사 [16] file 관리자 2018-08-09 1809
공지 하반기 프로그램이 바뀌었어요^^ [1] 오영 2018-07-20 1309
공지 노라가 전하는 "루쉰을 공부하는 색다른 방법" [7] file 자누리 2018-06-20 1316
공지 <7월 파지사유인문학> 루쉰을 읽고 떠나는 중국여행 [26] file 자누리 2018-06-10 1968
공지 6월 파지사유인문학 <사피엔스> [14] file 자누리 2018-05-18 1931
공지 5월 파지사유 인문학 <소학> [11] file 관리자 2018-04-11 1671
공지 4월 파지사유인문학 <담론> [4] file 자누리 2018-03-14 1748
공지 3월- <죽음을 사유하다> [25] file 관리자 2018-02-04 1989
230 5월 인간동물 비인간동물 1회2회 강연후기 [2] 우리우리 2019-05-24 43
229 <역사 속의 주희> 4강 후기 진달래 2019-05-22 21
228 <역사속주희>3강 새로운 주체[士]탄생의 근거를 확립하다 [2] 뿔옹 2019-04-21 72
227 <역사 속의 주희> 2강 '사서'는 하루아침에 만들어지지 않았다!(4. 13. 토) 후기 [4] 미트라 2019-04-14 138
226 <역사속의 주희> 1강 후기 [1] 토용 2019-04-12 102
225 [한권으로 읽는 마을인문학] 네번째 시간 후기 [3] 세클 2019-03-31 135
224 <역사 속의 주희> 강사 인터뷰 [1] file 자누리 2019-03-29 173
223 [한권으로 읽는 마을인문학] 세번째 시간 후기 [1] 송우현 2019-03-23 118
222 [한 권으로 읽는 마을 인문학] 두번째 강의 후기 [7] 미지 2019-03-20 159
221 [한 권으로 읽는 마을 인문학] 첫 강 후기 [3] 초록 2019-03-16 153
220 <파지사유인문학> 3월 첫 시간 공지합니다 자누리 2019-03-07 168
219 [잘라라, 기도하는 그 손을] 3강 후기 [4] 아렘 2019-01-22 200
218 [잘라라, 기도하는 그 손을] 2강 둘째 밤 루터, 문학자이기에 혁명가(1. 12. 토) 후기 [5] 미트라 2019-01-13 242
217 [잘라라 기도하는 그 손을] 1강 후기 [4] 먼불빛 2019-01-06 251
216 식인의 형이상학 후기-식인의 철학이란 [1] 여울아 2019-01-06 170
215 이런 글을 후기라고 올려도 될까 싶은 <식인의 형이상학> 첫 시간 후기 [3] file 노란벨벳글라라 2018-12-16 2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