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을경제연구소

77.jpg



2018 마을경제 아카데미


돈과 모더니티



자본주의 속에서 살아남기 위해 혹은 자본주의를 '쌩 까기'^^ 위해 자본주의를 사유합니다.

그것이 어떻게 탄생했는지

그것의 심장은 어떻게 뛰고 있으며 그것의 영혼은 무엇을 상상하는지 살펴보려 합니다.

어쩌면 자본주의의 마음

아니 어쩌면 우리의 마음!


990276067_YWDUw1rs_L20120607_22025195048i3-tile.jpg


자본주의 분석의 중심에 서 있는 맑스. 그리고 맑스 주변을 회전하면서

맑스에게 영향을 받고 또 맑스를 비판하면서 (고로, 맑스를 사유하면서”) 

각자 자기 방식으로 자본주의와 모더니티를 사유한 세 명의 거장. 짐멜, 베버, 좀바르트! 이들의 주저 3권을 읽겠습니다.


자본주의가, 아니 내가 누구인지 이제 알아봅시다.


 

 

일정 : 222() ~ 67()  ( 16주 / 31일도 수업합니다)


◆시간 : 목요일 오전 10시 ~ 12시반

 

커리큘럼

 

1섹션(3) 좀바르트 <사치와 자본주의> (문예출판사)

2섹션(3) 베버 <프로텐스탄티즘의 윤리와 자본주의 정신> (도서출판 길)

3섹션(2) 특강(by 뚜버기) “맑스의 가치이론

4섹션(6) 짐멜 <돈의 철학> (도서출판 길)

5섹션(2) 에세이


678.jpg

 


◆ 튜터 : 문탁, 뚜버기


◆ 회비 : 16주 30만원 (복 사용 가능합니다)

 

신청 : 댓글로 연락처와 함께 신청하시고 입금하시면 신청완료됩니다. 

(입금계좌:  농협 242-02-143041 남궁숙연) 

연락처를 남기는 것을 원치 않는 분은 담당자의 핸폰으로 문자를 주시기 바랍니다.(문의: 010 오29이 0팔24)

프로그램 시작 후에는 참가비를 반환하지 않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손(手)인문학] 시즌 2 소박한 삶-부엔비비르 [13] 달팽이 2019.05.03 657
공지 [손(手)인문학] 시즌 1 레시피 없는 공작-브리콜라주 [17] 달팽이 2019.01.23 1081
공지 [개강공지 2] 탐구하는 마경아카데미 [2] 문탁 2018.02.20 604
» 2018 마을경제아카데미 - 자본주의와 모더니티 [17] 관리자 2017.12.18 1237
공지 [게릴라세미나]영국노동계급의 형성 모집 [11] 뚜버기 2017.12.12 947
공지 <복작복작>세미나 2015-시즌1 공부를 시작합니다. [6] 자누리 2014.11.25 1662
공지 복작복작 세미나 - New경제세미나 시작합니다 [11] 자누리 2013.12.04 3409
258 [손(手)인문학] 시즌 2 첫손작업 후기 [2] newfile 달팽이 2019.06.20 13
257 <손인문학 시즌 2> 늦은 밤, 두 번째 후기 [2] updatefile 주연 2019.06.19 39
256 마을 경제 연구소 첫 시즌 에세이 데이 후기 file 지금 2019.06.08 39
255 <손인문학시즌2> '모두 반갑습니다' , 첫 시간 후기 [4] file 띠우 2019.06.07 82
254 에세이 글 모읍니다 [6] file 자누리 2019.06.05 57
253 <손인문학> 시즌2 첫 세미나 file 달팽이 2019.05.30 44
252 마을경제세미나 미니 에세이 데이 -6월 5일 [2] 자누리 2019.05.30 51
251 <근대인> 마지막 후기 [4] 띠우 2019.05.20 57
250 우리는 결코 근대인이었던 적이 없다 발제 [2] file 담쟁이 2019.05.15 49
249 <근대인..> 첫번째 세미나와 mt file 자누리 2019.05.13 63
248 <우리는 결코 근대인이었던 적이 없다> 첫번째 시간 메모 [3] file 뚜버기 2019.05.07 76
247 [손인문학] 세번째 작업 후기입니다 [6] file 띠우 2019.05.05 72
246 [마을경제세미나] 『판도라의 희망』9, 10장 후기 토용 2019.04.28 53
245 손인문학 여덟번째 후기 [1] 새은 2019.04.28 65
244 손인문학 일곱번째 후기 [3] file 달팽이 2019.04.25 67
243 손인문학 발제 file 새은 2019.04.25 46
242 [얄팍한 화장품 상식②] 매끈한 얼굴의 근대인 자누리 2019.04.24 52
241 [얄팍한 화장품 상식③] 방부제 미모? 큰 일 날 소리! [1] file 자누리 2019.04.24 97
240 판도라의 희망 다섯번째 메모 [6] file 지금 2019.04.24 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