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전대중지성

<쌍윳따니까야>5회차 세미나 공지

2018.04.04 07:38

요요 조회 수:103

3권을 읽다보니 중병이 들어 고통을 호소하는 제자들이 여러명 등장합니다.

붓다는 '나의 몸은 병들어도 나의 마음은 병들어서는 안 된다'를 배워야 한다고 말하는군요.


몸이 아픈 제자를 앞에 두고

물질과, 느낌과, 지각과, 형성과, 의식 중 어느 것도 

'나'가 아니며 '나의 것'이 아니라고 말하는 붓다!


지난 겨울 몸이 많이 아팠을 때가 생각이 났습니다.

그 때 저는 '나'와 '나의 아픔'에만 매달렸던 것 같습니다.

열이 나는 몸이 나이고, 그 때 느껴지는 고통이 곧 나였습니다.

생겨난 고통은 조만간 사라질 것이 분명한데도 

아픔이 영원히 계속될듯이 두려워했습니다.

아프고 힘들 때  세상에는 '나'와 '나의 아픔'밖에 없는 것 같습니다.


마찬가지로 즐겁고 기쁠 때도 '나의 기쁨'이 영원하기를 바랍니다.

그런데 기쁠 때 무상-고-무아를 깨치기는 쉽지 않나 봅니다.

병든 제자들이 붓다와 대화를 나누며

무상-고-무아를 깨치는 것을 보니 그런 생각이 들었습니다.^^


언젠가 <전습록>을 읽은 적이 있습니다.

자식이 아파서 걱정하는 제자에게 왕양명이 

지금이 바로 공부할 때라고 말해준 것이 생각이 납니다.


메모를 쓰기 위해 책상에 앉을 때 우리의 몸도 마음도 무겁습니다.

또 어떻게 시작하여 어떻게 마무리해야 할까?

괜히 몸이 불편하고, 해야 할 다른 일들이 떠오릅니다.

바로 그 때, 미루거나 뒤로 물러서면 망합니다.

'물질은, 느낌은, 지각은, 형성은, 의식은 무상한가, 영원한가'를 물어야 합니다.

오온에 대한 공부와 질문에 진전이 있기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고전대중지성 개강 안내 [3] 요요 2018.02.18 536
공지 2018 고전대중지성 - 좋은 삶이란 무엇인가 [12] 관리자 2017.12.18 1701
공지 4분기 고전대중지성 개강 공지 [3] 새털 2017.09.30 502
공지 3분기 플라톤의 <국가> 개강 공지 [4] 새털 2017.07.09 468
공지 2월16일 고전대중지성 개강 안내 [5] 문탁 2017.01.30 784
공지 2017 고전대중지성-고대정치철학 탐사 [19] 관리자 2016.12.26 2420
125 2분기 3회차 후기 - 세네카와 분노 배틀 [2] 고은 2018.05.29 101
124 2분기 3회차 과제 [7] file 도라지 2018.05.23 104
123 2분기 2회차 후기 [5] file 도라지 2018.05.18 134
122 2분기 2회차 과제 [8] file 도라지 2018.05.16 99
121 2분기 1회차 후기: 잃어버린(?) '주체'를 찾아서 [3] 스르륵 2018.05.12 115
120 2분기 1회차 과제 [8] file 도라지 2018.05.09 100
119 2분기 개강 공지 [2] 새털 2018.05.07 140
118 1분기 mini essay day 후기 [5] 정정 2018.05.01 160
117 1분기 8회차 미니 에세이 [8] file 스르륵 2018.04.25 144
116 7회차 후기: 불교는 어렵다 [3] 라라 2018.04.20 132
115 1분기 7회차 과제 [10] file 고은 2018.04.18 119
114 6회차 세미나 후기 [3] 은주 2018.04.18 109
113 7회차 니까야 세미나 안내 [2] 요요 2018.04.17 130
112 1분기 6회차 과제. [12] file 도라지 2018.04.11 116
111 6회차 여섯가지 감역 세미나 안내 [2] 요요 2018.04.11 121
110 5회차 세미나 후기 [5] 담쟁이 2018.04.11 128
109 1분기 5회차 과제 [9] file 정정 2018.04.04 122
108 經(경)의 간결함에 대하여 [4] 느티나무 2018.04.04 129
» <쌍윳따니까야>5회차 세미나 공지 [1] 요요 2018.04.04 103
106 1분기 4회차 과제 [9] file 정정 2018.03.28 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