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전공방

내공프로젝트 <고전공방>은 근대의 외부를 탐사하기 위해 동아시아 사유의 정수를 공부하는 장입니다.

<고전공방>11월 21일 후기

2017.11.22 10:23

게으르니 조회 수:106

고전 공방 후기를 쓰려고 홈피에 들어왔는데^^

고전 대중지성의 후기가 눈길을 끄네요.

'우정의 힘'으로 마무리 잘 하자는^^


고전대중지성에서 만나 우정을 나누는 1년차의 마음이 느껴지네요.

그렇다면 학이당에서 만나 이제 세월  가늠하기도 부끄러운 고전공방의 세미나는 어땠을까요?


이번 주는 열전팀 에세이 피드백을 받았습니다.

약전을 쓴 토용과 라이벌전을 쓴 게으르니, 제자열전을 쓴 인디언의 글이었습니다.

주로 10장을 한 호흡에 읽어야 하는 대장정이라

세 편 피드백을 하고 나니 세미나가 끝나 있었습니다.


토용의 글은 맹자의 약전에 걸맞게 맹자의 생애에 대한 정보는 총집합했다는 평이었습니다.

하지만 정보의 나열을 너머 구조화가 잘 안 되어

전달력이 악하다는 평이었습니다.


게으르니의 라이벌전은 라이벌전임에도 불구하고

각자의 주장을 예각화 시키지 못해

맹자와 라이벌들의 주장이 선명하지 않다는 평이었습니다.


인디언은 전체 도입부와 공손추 부분을 수정해서 왔는데

맹자의 제자인 공손추의 질문을 통해 왕도정치를 주장하는 맹자를 부각시키려는 것인지

제나라에서 관중의 패도정치 모델이라도 시행해보면 어떠냐는

제자 공손추의 입장을 부각할 것인지...

여전히 선명하게 드러나지 않는다는 평이었습니다.


이렇게 세 편의 에세이를 피드백 받는 동안 

동학들은 어떻게 하면 잘 고칠 수 있을지 도움이 되도록 이리저리 제안을 했습니다.

그 제안을 받는 우리는

말처럼 그렇게 쉬우면 좋겠다고 한탄섞인 푸념을 하기도 했습니다.

그래도 또 고쳐서 다음 주 세미나에서 만나자는 다짐도 잊지않고^^


4분기도 이제 종반을 향해가면서

에세이로 마무리에 공력을 들여야 하는데 번다한 일상까지 감당해야하니

좀처럼 진도가 안 나가는 데 답답하기도 합니다.


고전대중지성은 '우정의 힘'으로 돌파하려나 봅니다^^

우리는 무엇으로 답답한 진도를 뺄까요?

궁금합니다^^


끝으로 축제와 관련하여 스피노자의 에세이와 연결 시키는 주제를 뭘로 하나와

누가 발표 원고를 쓸지 등에 대해 다음 주 세미나 시간에 

전체 모여 확정하기로 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모집- <주자평전> 읽기세미나 송명유학 2018.04.21 264
공지 2018 <송명유학> 세미나 [3] 진달래 2018.02.05 258
공지 2018년 <주역세미나> 같이 하실래요? [5] 자누리 2018.02.05 343
공지 <무료특강> 지금, 고전을 읽어야 할 때 [24] 관리자 2018.02.04 912
공지 2월14일 고전공방 개강 안내 [4] 문탁 2017.01.30 929
공지 2017 고전공방 - 사대부의 탄생(북송오자 해석자혁명) [12] 관리자 2017.01.17 996
공지 <고전공방>고전공방탈핵액션의 날 & 3분기 공지 [7] 문탁 2016.07.14 792
공지 <고전공방> 2분기 공지 [3] 문탁 2016.04.28 1391
공지 2016 고전공방 - 2월18일 개강 공지 [5] 문탁 2016.01.30 1799
공지 2016 學而堂 - 고전공방 : 대학/중용 [13] 관리자 2015.12.21 2123
공지 2015<불독-학이당> 시즌2 '맹자' [3] 불독반장 2015.05.03 3800
공지 <반짝 학이당> 중국 고대사 세미나 2 시작합니다 [5] 진달래 2015.03.05 2424
공지 2015<학이당> 복습편 -<학이당-불독(不讀)> [11] 게으르니 2015.02.02 2271
공지 <반짝 학이당> 중국 고대사 세미나를 하려고 합니다. [11] 진달래 2014.12.19 2767
공지 2014 <학이당> 장자 - 모집 [19] 관리자 2013.12.16 8533
공지 2013 [학이당] 제자백가의 정치적독해 [17] 관리자 2012.12.04 6295
공지 출범- 內功 프로젝트 ! [58] 관리자 2011.12.03 9904
683 <고전공방> 2018년 2월 회의 보고 [1] 고전공방 2018.02.14 101
682 [ 정기회의] 2월 회의 공지 관리자 2018.02.04 111
681 <고전공방> 2018, 1월 첫 번째 회의 고전공방 2018.01.31 86
680 <북송도학사> 4장 발제 file 인디언 2018.01.23 71
679 <북송도학사>1회-주희 이전 도학자들의 탄생 게으르니 2018.01.12 86
678 2018 고전공방 첫 미션 및 회의 공지 [16] file moon 2018.01.03 222
677 <초단기 세미나> 북송도학사 읽기 [3] file 진달래 2017.12.27 149
676 <고전공방> 같이 맹자를 읽고 글을 쓴다는 것은? [2] file 고전반장 2017.12.25 137
675 <고전공방> 최종 에세이 발표 [10] 고전반장 2017.12.17 173
674 <고전공방> 12월 운영회의 보고 고전공방 2017.12.09 78
673 <고전공방> 12월 운영회의 공지 [2] 진달래 2017.12.04 121
672 <고전공방> 4분기 8회차 공지 고전반장 2017.12.04 77
671 구비문학 12월 1일 워크샵 [3] 2017.12.02 102
670 <고전공방> 에세이 수정 [3] file 세콰이어 2017.11.28 110
669 축제학술제 주제토론 - 예속에서 자유로 [1] 문탁 2017.11.25 188
» <고전공방>11월 21일 후기 [2] 게으르니 2017.11.22 106
667 <고전공방> 고치고, 또 고치는 것이 에세이. [1] file 고전반장 2017.11.18 1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