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이야기

, , 사람, 그리고


봄이 오면 꽃도 피고 사람도 핀다고 하지요. 꽃은 우리의 눈을 즐겁게 해주고 마음도 따뜻하게 해주는 힘이 있어요. 꽃이 차로 다시 태어나면, 우리의 감각도 일깨워줍니다. 차를 마시는 사람들 간에 관계도 꽃이 피게 되고요.

 

담쟁이 베이커리의 풍습이라 할 수 있는 차 마시며 회의하기! 그저 차를 마시는 것이 아닌 차에 대해 얘기도 많이 한다고 합니다. 차 맛에 대한 이야기부터 차에 대한 역사까지 무궁무진 하답니다. 무궁무진한 이야기 중 우리가 관심을 가져 할 것!

 

animate_emoticon%20(53).gif차 벼룩시장


이층카페의 담쟁이 베이커리와 더치커피가 함께 준비한 첫 번째 차 벼룩시장입니다.

10시부터 4시까지는 차 도구 관련 된 것을 나눔하고 전시합니다. 미리 담쟁이 베이커리 (이층카페) 에게 가져다주세요. 그러면 차 벼룩시장 당일 날 도구들이 전시 되어있는 걸 보실 수 있습니다. 우리 집이 아닌 다른 곳에 전시 된다는 것 처음 보실 거예요. 처음 보는 것만큼 짜릿한 게 없죠.  지혜언니와 수아언니가 여러분들을 맞이해 줄 겁니다~!

 

1시부터 2시까지는 파지사유에서 새롭게 구매한 차를 시연하는 시간입니다. 파지사유에도 차가 다양하게 있지요. 아쉽게도 모르시는 분들도 많으실 것 같아서 준비한 시간입니다. 그날 어떤 차가 나올지 보고 가세요~

 

그리고 더치커피도 도구와(있으시다면) 원두(가지고 계시다면)를 가져다주세요. 파지스쿨러와 진달래 쌤이 함께 만든 더치커피도 구매가능 하니 많이들 와주시어요~!!

 

 

나는 커피도 차도.. 별로하시는 분들도 놀러오셔요. 인생은 한치 앞을 모르는 겁니다. 싫어하는 게 아니라 특정차를 싫어했던 것일 수도 있지요. 그렇다면 파지사유의 신상 차를 드셔보시길 추천합니다. 차처럼 커피도 안마셔봐서 그럴 수 있어요. 저도 더치커피 만들면서 더치에 빠지는 중이거든요. 난 달짝지근한 게 좋다 하시는 분들 자신의 몸한테도 물어봐주세요. 아마 차를 마시자고는 안 해도 차 벼룩시장 가보자고 할 겁니다. 인생은 도전이지 않습니까?^7^ 차 벼룩시장은 열려있습니다. 딱 하루 2018419am10시부터 pm4시까지.                                                                                                                                                                                                             rabbit%20(6).gif                         rabbit%20(6).gif                           rabbit%20(6).gif

 


차-벼룩시자.png


ps. 초희

KakaoTalk_20180416_143231103.jpg



'3' 댓글

세콰이어

2018.04.16
09:25:47
(*.233.107.252)

내일 차 가져갈게요~

2018.04.16
10:09:13
(*.163.198.61)

올 봄 송이송이 따서 만든 꽃차가 좀 있어요.

제가 만든 매화차 도화차 목련차 산수유차가 궁금하신 분~~~!

꼭 오세요~^^

수아

2018.04.16
15:12:37
(*.168.48.172)

물건들이 들어오고 있네요~

복경매할 물건들 보실래요?


IMG_1977.JPG

IMG_1974.JPG

봄날-다기세트


IMG_1976.JPG

건달바-다기세트

첨부 :
IMG_1974.JPG [File Size:56.3KB/Download1]
IMG_1976.JPG [File Size:56.6KB/Download1]
IMG_1977.JPG [File Size:55.7KB/Download1]
문서 첨부 제한 : 0Byte/ 40.00MB
파일 크기 제한 : 40.00MB (허용 확장자 : *.*)
옵션 :
: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세 번째 청년밥상-여러분의 세금이 드디어!!! 좋은데 쓰입니다! [1] file 지원 2018-06-19 68
공지 2018년 두번째 ++++반짝 이어가게++++여름을 준비하는 문탁인의 자세!! 봄날 2018-05-10 245
공지 <수정공지_은방울> 매실 고추장 생산일정이 조정되었습니다. [20] file 은방울키친 2018-05-09 236
공지 5월 12, 13, 14일(토, 일, 월) 밀양 농활 함께 가요! [15] file 지원 2018-04-28 600
공지 [청년밥상-두번째] 음식연락(飮食宴樂) [2] file 길드; 다 2018-04-26 273
공지 동영상공모전-2959 자누리영화제 [7] 자누리 2018-04-16 164
» 이층까페-차(茶)와 커피, 벼룩시장(0419) [3] file 새은 초희 2018-04-15 231
공지 <길위기금> 마련을 위한 특별 단품생산 " 폭리 폭립 " [38] file 길위기금 2018-04-07 491
공지 [선집] 청년 숙사 '선집'에 놀러 오세요^^ 진달래 2018-03-19 182
1503 월든 더치의 새로운 이름과 로고가 나왔습니다. newfile 더치커피 2018-06-20 38
1502 북앤톡에서 알려드립니다. [1] new 요요 2018-06-20 55
1501 <567추장단> 네번째 추장통신 봄날 2018-06-19 30
1500 [공유지의 사상가 - 맹자 1회] 지금, 맹자를 읽는다는 것은? [3] file 문탁 2018-06-19 94
1499 단오밥상,팔씨름의 권좌는 누구에게? [1] file 은방울키친 2018-06-18 47
1498 <이 추장을 보라~> 둥글레의 재발견! [3] file 567추장단 2018-06-18 57
1497 <은방울키친> 오이지 신청받습니다. [5] file 은방울키친 2018-06-18 44
1496 〔선집통신〕0615 선집 게스트룸 대기자, 새은과의 인터뷰~ [6] updatefile 수아 2018-06-15 81
1495 <6월 절기밥상>단오밥상에서 팔씨름 한판^^! [2] file 은방울키친 2018-06-14 79
1494 <은방울 키친> 오이소박이 예약판매합니다. [20] file 은방울키친 2018-06-14 123
1493 <은방울 키친> 복활동 모집합니다. 은방울키친 2018-06-14 35
1492 6월16일 밀양 산신제 - 행정대집행 4주년 file 관리자 2018-06-14 32
1491 [다른 20대의 탄생 6회] 지원 - 인생이 한 번뿐이라면 조금 더! 다양하게 [4] updatefile 김지원 2018-06-14 342
1490 다인님의 선물이 파지사유서가에.. [2] 요요 2018-06-14 50
1489 악어떼 1기 출몰^^? [1] file 게으르니 2018-06-11 45
1488 <567추장단> 추장통신 3 [1] 노라 2018-06-09 69
1487 루쉰과 청년#1 | 인트로 – 정처 없는 길을 나서며 [6] file 문탁 2018-06-09 164
1486 [남어진 밀양통신 - 5회] 관료를 파면하라! [7] file 밀양통신 2018-06-04 144
1485 [책 읽습니다 ④] 학교가 만들어내는 ‘바보’ - 존 테일러 개토, 『바보 만들기』 [4] file 차명식 2018-06-04 1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