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이야기


겨울이 오기 직전의 어느 날 오후, 파지사유 가득 사람들이 모여 앉았습니다.

문탁에서 왠만해서는 함께 모시기 힘든 세 분의 추남님들을 만나기 위해서였죠. ^^


크기변환_1.jpg



이번 달의 주인공인 세 분의 가을 남자는...바로 바로 바로~ 영감님~ 가마솥님~ 그리고 따따루님!!


크기변환_2.jpg



가을남자 특집인 관계로 사회자도 추남으로~ 특별히! 섭외해봤습니다.


크기변환_3.jpg



우선 약부터 팔아봅니다. 이달의 차는 사물탕!입니다. 보혈효능이 커서 생리불순인 청소녀들에게 아주 좋다고 하는 둥글레 약장수의 설명이 끝나기가 무섭게.....


크기변환_4.jpg



갑자기 문탁샘이 벌떡 일어나서 간증을 시작합니다. "우리 딸이 사물탕 먹고 바로 생리했어! 이거 진~~~ 짜 좋아!" 


크기변환_5.jpg



간증을 듣던 청중들....정말? 그러면서 모두다 한 팩씩 쪽쪽~ 네...정말이랍니다~~ 겨울철 어린 자녀분들 그리고 혈이 부족하신 모든 분들께 추천하는 사물탕! ...아, 약 그만팔고 ...


크기변환_6.jpg



올해 이문서당에서 꾸준히 주역을 공부하고 계시는 영감님~  살면서 가장 힘들었던 이야기 들려달라고 했더니....젊었을 때 어깨에 너무 힘을 주고 다니셨다고 하셔서 청중들을 빵!터지게 하시더니.... 진짜 고수는 힘 조절을 자유자재로 해서 어깨에 힘을 주지 않는 거라는 명언을 남기셔서 청중들을 감탄하게 하십니다. 좌중을 들었다 놨다 하는, 고요한 카리스마를 뿜어 내시는 영감님 덕분에 모두들 너무 즐거워라 했습니다. 


크기변환_7.jpg



두번째 추남은 문탁 기계장치에 무슨 일이 생길 때면...짜짜짜짜 짜짜잔~ 하고 나타나서 해결해주시는 문탁의 순돌이 아빠이자 맥가이버(아...이런 비유...너무 구세대 티난다...ㅠㅜ)이신 가마솥님. 십수년간 자본주의적인 직장생활과 사회주의적인 공동체생활의 이중생활을 얼마전에 끝마치셨다지요! 인디언샘이 튜터인 리인학당에 수강생이 없어서 본인이 투입(?)되어서 열심히 공부 중이시고, 얼마 전부터 주역 강의도 함께 들으시는 중입니다.    


크기변환_8.jpg



세번째 추남은 노라샘과 함께 악어떼 아이들을 만나고 계신 따따루샘입니다. 워낙 운동을 좋아하셔서 악어떼의 남자 아이들과 지내는 게  자연스럽다고 하시고, 아이들하고 공부를 안해도 되어서! 좋다고! 하시네요. 말끝마다 노라샘을 향한 순종(!?)과 충정(!?)이 흘러넘쳐서, 청중들은 노라샘을 향해 은근한 존경의 눈빛을 보냈습니다.   


크기변환_9.jpg



세 분의 이야기를 듣고 난 뒤, 청중석에서 누군가 말씀하셨습니다. 아~! 남자들하고도 이렇게 오랫동안 이야기를 할 수 있구나! 집에 있는 남자들이랑은 이런 시도를 안해봤는데.... 반성하고, 시도해 봐야겠다.... 그러니까요! 우리가 시도 안 해본 일들이 아직도 세상에는 차암~ 많다니까요!!   


너무 재밌게 이야기를 나누다 보니...어느 새 시간이 흘러 마쳐야 할시간~! 가마솥님과 인디언님의 듀엣 연주에 맞추어 양희은의 "참 좋다"를 함께 떼창하며 마쳤습니다! 


크기변환_10.jpg



참 좋다~~~


크기변환_11.jpg



참 좋다~~


크기변환_12.jpg


'1' 댓글

둥글레

2018.12.13
23:54:00
(*.206.240.214)

역시 얼굴 맞대고 얘기해봐야 할 일! ㅋㅋ

넘 재밌었어요~

문서 첨부 제한 : 0Byte/ 40.00MB
파일 크기 제한 : 40.00MB (허용 확장자 : *.*)
옵션 :
: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명식샘의 북콘서트! 7월25일 목 저녁7시 [1] file 추장단 2019-07-17 72
공지 낭송유랑단 세번째 정기공연+낭송논어 출판기념회 7/19 점심때 관리자 2019-07-16 50
공지 따끈따끈 명식의 신간 - 일요일 오후 2시에 뭔 일이? [2] file 관리자 2019-06-29 197
공지 <복통신3> 복-잼(福-JAM)을 소개합니다 file 뚜버기 2019-05-29 151
공지 6월 7일 출판기념회 <다른 이십대의 탄생> file 북앤톡 2019-05-28 299
공지 2019년 문탁네트워크 전체 프로그램 (시간표 포함) 안내 [7] file 뿔옹 2019-01-14 1589
공지 문탁의 출판프로젝트, <북앤톡>을 소개합니다 [1] 요요 2018-06-20 636
1573 <1월단품①>맛ㆍ친ㆍ덕ㆍ자 토용약밥신청! [17] file 은방울 2018-12-27 299
1572 (공유지부루쓰) 오른손엔 식칼, 왼손엔 쟁반! [6] file 날리히말 2018-12-27 210
1571 <12월절기밥상>冬至 팥죽 먹고 잡귀 내쫓고 file 은방울 2018-12-20 138
1570 〔선집통신〕1215 축제 날 선집은 [1] file 수아 2018-12-15 165
1569 [12월 청년밥상 ] 마지막 청년밥상 file 길드다 2018-12-14 148
1568 <탁발통신>양념통들이 비었어요~ [3] file 은방울 2018-12-12 203
1567 <12월 단품>스피노자 단팥죽 신청하세요~ [16] file 은방울 2018-12-12 363
» [금월애-추남특집편] 차암~ 좋다~~ [1] file 히말라야 2018-12-06 159
1565 <청년페어이야기3> 길 위는 광주에 가서 ○○○을 했다 file 고은 2018-12-05 263
1564 〔길드다〕발등에 불 떨어진듯.. [2] file 수아 2018-12-04 203
1563 고개 숙여 반성합니다. [3] 뚜버기 2018-12-04 205
1562 <청년페어이야기2> 길드다 첫 해를 마무리하는, “길드다 일 년과 2019” file 명식 2018-12-03 376
1561 <축제 준비> 축제 자료집 교정 도와 주세요 담쟁이 2018-12-01 140
1560 <축제준비> 우리 함께 소제할까요? ^^ (12월 5일 수요일) [3] 향기 2018-11-29 197
1559 <청년페어이야기1> 일본에는 무인양품, 한국에는 共産品!! [1] file 문탁 2018-11-28 409
1558 (커밍아웃) 규문 "청년, 니체.." 출판기념회 소식 [2] file 히말라야 2018-11-25 250
1557 [길드다]담쟁이에게 바치는 수아의 타르트 [4] file 문탁 2018-11-14 220
1556 [길드다] 큐레이터의 하루 - 초희의 그림인턴일지 [10] file 문탁 2018-11-14 291
1555 [청년밥상] 청년(페어 홍보)밥상!! file 길드다 2018-11-14 157
1554 <달밤 더치> 에세이 세트를 선물하세요! 반짝반짝 세트! [14] file 초희 2018-11-13 3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