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이야기

게으르니가 쓴 밀양인문학캠프 참관기가 탈핵신문에 올라왔습니다.

겸사겸사 탈핵신문도 만나보시기 바랍니다.


http://nonukesnews.kr

-----------------------------


지난 8월 14()부터 19()까지 밀양 너른마당에서는 밀양765kV송전탑반대대책위밀양두레기금 너른마당 그리고 문탁네트워크(용인수지공동주최로 ‘2017 밀양인문학캠프 만나자놀자공부하자가 열렸다초등 논어서당청년 토크쇼어르신 인형극사주 명리학수지침동의보감인문학특강 등 열 세 개의 프로그램이 뜨거운 호응 속에서 진행되었다.

 

99FF333359B28FD92B2277

 

나는 캠프기획단계에서부터 참여하였고실제 캠프기간에는 1주일간 밀양에 머무르며 진행자로 활동했다캠프를 준비할 때는 어떤 프로그램이 밀양에 도움이 될까 고민을 거듭했는데막상 현장에서 겪어보면서 프로그램의 내용 못지않게 서로 얼굴을 마주하고 함께 시간을 보내는 것의 중요성을 실감할 수 있었다강의를 들은 분들이 질문을 하며 속내를 꺼내놓고어르신들이 투쟁했던 현장에 옹기종기 둘러앉아 그날의 긴박한 순간을 전해들으며 나누는 공감이 우리 사이를 더욱 가깝게 했다특히 밀양×문탁 포럼에서는 서로의 고민과 과제를 묻고 답하는 가운데 지금 밀양이 간절히 바라는 작은 승리의 열망을 직접 들을 수 있었다.

 

송전탑 반대를 위해 싸웠던 분들은 지금 외롭게 마을공동체 파괴의 후폭풍을 버텨내고 있다우리가 일주일간 묵었던 동화전 마을의 한 집에 아침 댓바람에 이웃 사람이 들이닥쳐 왜 연대자를 묵게 하냐, ‘친척 외는 들이지 말라고 고함을 치고 욕설을 퍼부었다우리는 마을에서 소수로 고립되어 온갖 멸시와 조롱을 당하며 찬성파 주민들의 전횡과 잔치를 속절없이 지켜보며 분개하는 그 가슴앓이를 두 눈으로 보면서 망연자실할 수밖에 없었다.

 

문재인 정부가 들어섰지만 아직 밀양의 전쟁은 끝나지 않았다밀양이 바라는 것은 정부와 한국전력경찰공권력이 주권자이자 당사자인 주민들에게 잘못했다고 사과하는 것이다.” 작지만 또 얼마나 이루기 어려운 바람인지 우리 모두 알고 있다그러나 국가폭력에 대한 한 마디의 사과도 없이마을공동체 파괴의 진상파악도 없이고리1호기를 멈추어도신고리3·4호기가 제대로 가동되지 않아도 전력수급에 아무 문제가 없는데도 밀양송전선을 강행한 이유에 대해서 어떤 해명도 없이 이 싸움을 끝낼 수는 없지 않겠는가.

 

마지막 날은 참가자들이 모두 모여서 230회차 촛불문화제를 진행했다밀양어르신들은 신고리5·6호기 공론화와 관련하여 불러주기만 한다면 전국 어디라도 달려가 핵발전소건설을 반대해야 하는 이유를 알려주겠다고 하셨다여전히 식지 않은 투쟁의 의지로 공론화가 탈핵의 시작이 되기를 바라는 절실한 마음이 뭉클하게 와 닿았다어르신들은 젊은 사람들이 잊지 않고 찾아와 주어서 고맙다는 말을 연신하셨지만정작 고마운 것은 우리들이었다밀양인문학캠프는 또 다른 형식의 깊은 만남과 뜨거운 연대의 장이 되었다밀양이 일상의 평화를 회복하는 그날까지 밀양과 함께 하는 방법을 계속해서 새롭게 찾아나가고 싶다.

 

 



출처: http://nonukesnews.kr/1195 [탈핵신문]




조회 수 :
68
등록일 :
2017.09.11
09:22:34 (*.178.61.222)
엮인글 :
http://www.moontaknet.com/mt_lifestory_board/970778/435/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www.moontaknet.com/970778

'1' 댓글

고은

2017.09.13
10:47:44
(*.238.37.229)

<길 위..>하는 친구가 저번 토요일 울산에서 진행한 신고리5,6호기 건설반대 시위에 풍물을 치러 갔다가

탈핵신문을 받고 문탁이 있어 놀랐다며 사진을 찍어 보내왔습니다KakaoTalk_20170909_171447812.jpg

첨부 :
KakaoTalk_20170909_171447812.jpg [File Size:330.1KB/Download0]
문서 첨부 제한 : 0Byte/ 40.00MB
파일 크기 제한 : 40.00MB (허용 확장자 : *.*)
옵션 :
: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탈핵' 관련 도서 가져다주세요! 탈핵장터팀에게 [2] 녹색다방 2017-09-13 76
공지 9월16일 정희진의 페미니즘 특강 [2] file 요요 2017-09-11 303
공지 꿀잠에 집들이 선물했어요!! [1] file 주술밥상 2017-09-10 79
공지 문탁-마을경제 워크샵에 초대합니다 [40] file 자누리 2017-08-04 1104
공지 뉴미디어가 웹진 시대를 마감하고 그리스 여행기로 문을 엽니다!!! [1] 봄날 2017-07-24 201
1320 [신고리공론화⑥] 바보야, 문제는 정치라니까 [3] updatefile 관리자 2017-09-18 105
1319 오전엔 앉아서 플라톤에게 정신이 탈탈탈... 오후엔 일어나서 원전을 탈탈탈!! [3] 고은 2017-09-13 84
1318 [신고리공론화⑤] 소통과 혜안, 기대하지 말고 강제하자 [2] file 무담 2017-09-12 91
1317 스즈카 탐방 제안드려요~ [1] file 광합성 2017-09-12 64
» <탈핵신문>에 실린 게으르니의 글^^ [1] 요요 2017-09-11 68
1315 [신고리공론화➃]리셋하다, 전환이 시작되었다 [5] file 새털 2017-09-08 153
1314 간절히 바라옵건데... file 요요 2017-09-07 68
1313 [신고리공론화③] 팩트첵크는 답이 아니다 [3] file 요산요수 2017-09-06 142
1312 가을엔 무드잡을 시간이 필요하다!!!! [1] file 센치한방울 2017-09-04 92
1311 텃밭풍문-문탁엔 남자가 많다!^^ [6] file 요요 2017-09-03 124
1310 라디오에 출연한 <낭송유랑단> [2] file 관리자 2017-09-03 91
1309 <마을경제워크샵> ' 자립 혹은 자족?' - 실전편 후기 [2] file 오영 2017-09-02 78
1308 정희진의 어떤 노동 혹은 길위의 삶 [5] 요요 2017-09-02 111
1307 8월 주술밥상 이모저모 [1] file 주술밥상 2017-09-01 74
1306 일요일 오전 가을맞이 텃밭 울력~ [1] 요요 2017-08-31 49
1305 우샘의 책 출간 경축^^선물 릴레이~ [1] file 고전공방 2017-08-30 73
1304 [신고리공론화②] 제대로 공놀이를 즐기는 방법 [3] file 청량리 2017-08-30 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