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이야기

초등이문서당을 아십니까?

햇수로 8년, 만으로 5년 반 동안 진행된 초등학생-논어-원문-암송 프로그램입니다.


72a1ccc3aaeb8db58985af9550e242a9.jpg


시작은 2012년

문탁에서 슬렁슬렁 고전공부를 하던 사람들이 발심하여 대학원 수준의 고전공부 프로그램을 만들었습니다.

오전에는 일년동안 원문으로 고전을 읽는다! 우응순샘을 모셔왔습니다. <이문서당>을 열었죠.

오후에는 일년동안 대학원식 커리큘럼으로 고전공부를 한다! <학이당>이 시작되었습니다.

우리는 또다시 <논어>로부터 출발했습니다.


그렇게 6개월이 지난 후 우리는 우리 공부를 더 업그레이드 하기 위해, 또한 "공부해서 밥먹자"를 실험하기 위해 (아직 여물진 않았지만) 고전선생으로 나서기로 했습니다.  <초등이문서당>을 띄운거죠. 누군가는 '무식해서 용감하다!'고 말할지도 모르고, 또 누군가는 '어처구니 없다!'고 혀를 쯧쯧 찰 지도 모르는 상황이었습니다.


버뜨!!

우리는 해볼만하다고 생각했습니다. 언제라도 모르는 걸 물어볼 싸부(우응순)가 있고, 언제라고 잘못을 지적해줄 친구들(문탁회원)이 있고, 언제라도 머리를 맞대고 함께 일을 도모할 도반(학이당)이 있었기 때문이었습니다.


그렇다고 이 길이 결코 만만하지는 않았습니다.

커리큘럼을 짜는 일, 우리의 활동을 담론화하는 일, 교사들 스타일 차이로 비롯되는 갈등을 조정하는 일, 학부모님(ㅋㅋㅋㅋ)과 관계를 맺는 일(누군가는 이게 제일 어려웠다고 하더군요), 암송에 대한 설왕설래를 해결하는 일 등.....


버뜨!!

행복한 일도 점점 많아졌습니다. 아이들은 낭랑한 목소리로 글을 읽었고, 그 글 읽는 소리는 듣는 이 모두를 행복하게 했습니다. 세상에 글 읽는 소리보다 듣기 좋은 소리는, 진짜 없더군요. 뿐만 아닙니다. 아이들은 암송대회마다 나가서 상을 타왔고 (ㅋㅋㅋ), 초등이문서당에서 꾸준히 공부하는 붙박이 친구들도 늘어났고,  여름 캠프, 겨울 캠프 등 새로운 활동이 생겨났고, 고은과 동은같은 젊은 처자들도 고전(선생)으로 아이들과 접속하였습니다.



ecc60046170b37cca3d5378b201e443f.jpg




이제 이번 겨울분기를 마지막으로  <초등이문서당>은 막을 내립니다.

원래 계획은 논어 전문 강독/암송이었는데 어른들은 1년 걸리면 될 일을 초등학생하고는 5년 반 동안 논어의 반 (논어 20편 중, 1편 <학이>부터 10편 <향당>까지) 을 읽게 되더군요.그러니 원래 계획대로 논어 전문을 다 읽으려면 또 다시 5년 반이 필요합니다. 

갑자기 우리가 쪼매 지루해졌습니다. 그래서 결단을 내렸습니다. 

됐어, 됐어, 5년 반 동안 논어의 반을 한 문장도 빼지 않고 원문으로 읽고 암송했으면, 그걸로 이미 충분해!! 훌륭해!!! (자화자찬^^),

라고 말입니다. 



이제 <초등이문서당>은 변신 로봇처럼 새로운 모습으로 변신하려 합니다.

조만간 새로운 옷을 입고 새로운 교사들이 인사드리겠습니다.

기대하고 고대해주세요^^




지난 5년반동안 이문서당을 이끌어온 서당 교사들

1기 - 초록 & 느티나무

2기 - 초록& 빛내

3기 - 게으르니 & 여울아

4기- 게으르니 & 풍경

5기- 게으르니 & 진달래

6기 진달래 &  김고은





마지막으로 지난 6년간의 <초등이문서당>의 발자취를 다시 한번 보여드립니다.



문서 첨부 제한 : 0Byte/ 40.00MB
파일 크기 제한 : 40.00MB (허용 확장자 : *.*)
옵션 :
: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포토샵/일러스트레이터 속성강좌 오픈! [8] updatefile 매실 2018-02-19 186
공지 2018년 2월에 문을 여는 청년숙사 선집에 필요한 물건들을 구합니다 [6] 진달래 2018-01-24 280
공지 김장데이!! 11월 23~24일 [18] file 주술밥상 2017-11-12 388
공지 2017년 밀양가을농활 (11월 3일~7일) 함께 가요 [19] file 광합성 2017-10-24 401
공지 한 밤의 인터뷰, 문탁샘과 <아동의 탄생> [4] file 오영 2017-10-03 473
공지 [복아고라] 중국어 기초 강좌 - “중국어야, 게섯거라!” [11] file 자작나무 2017-09-22 466
공지 '탈핵' 관련 도서 가져다주세요! 탈핵장터팀에게 [3] 녹색다방 2017-09-13 162
공지 9월16일 정희진의 페미니즘 특강 [2] file 요요 2017-09-11 442
공지 꿀잠에 집들이 선물했어요!! [1] file 주술밥상 2017-09-10 178
공지 문탁-마을경제 워크샵에 초대합니다 [40] file 자누리 2017-08-04 1208
공지 뉴미디어가 웹진 시대를 마감하고 그리스 여행기로 문을 엽니다!!! [1] 봄날 2017-07-24 258
공지 문탁 연대기금 통장!!! 콩세알 2016-03-11 2245
1411 [파지사유 신메뉴]예뻐지고~ 스트레쓰도 풀고~ [1] newfile 히말라야 2018-02-22 46
1410 <회의 탐방기>-미션에서 가죽으로 [1] new 달래냉이씀바귀 2018-02-22 50
1409 <봄>을 기다리는 추장단의 네번째 회의(2/21) [1] update 추장 2018-02-22 43
1408 <2월 밥상열전> 이어지는 선물..선물~ [1] file 은방울키친 2018-02-21 48
1407 <공개강좌> 2018 주역은 周易! file 이문반장 2018-02-20 26
1406 [마을교사 에세이] 말하고 싶었던 것, 말하도록 하고 싶었던 것 [1] file 관리자 2018-02-11 79
1405 봄 추장단의 세번째 회의(2/7) file 봄추장단 2018-02-11 58
» 초등이문서당-변신로봇이 2단계변신을 준비중입니다 file 관리자 2018-02-10 67
1403 물이 안 나와서 지어본 시 [2] 너스레시인 2018-02-07 102
1402 청년숙사 기금모으기 1탄~! [2] file 동은 2018-02-06 86
1401 밀양팜에서 선물이 도작했어요~ [2] file 이층까페 2018-02-05 63
1400 2월 12일부터 문탁주방의 밥값이 변화합니다. [1] file 추장단 2018-02-05 142
1399 2018 문탁 전체 프로그램 - 한 눈에 보기 file 관리자 2017-12-27 784
1398 단원고 허재강 어머니의 전화 [1] 자누리 2018-02-02 81
1397 <1월의 밥상열전> 열전의 주인공을 모십니다^^! [1] 게으르니 2018-02-02 65
1396 2.9 은식당 오픈 파티 - 한끼 드십쇼!! [1] file 2018-02-01 158
1395 봄을 기다리는 추장들의 두번째 회의 [10] file 뚜버기 2018-01-30 130
1394 [남어진 밀양통신 - 1회] 신고리 5,6호기 공사 재개 이후 밀양 [6] file 밀양통신 2018-01-27 11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