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술밥상게시판

2019년을 맞이하면서

은방울키친이 나아가는 길목에 한 땀 한 땀 밥상의 形이 드러나고 있다.

그 형상을 퍼즐처럼 맞추면 어떤 밥상이 차려질까?

1,2월에 드러난 밥상의 形을 그려보자.


1. 선물의 노래가 메아리가 되면


KakaoTalk_20190321_164955498.jpgKakaoTalk_20190321_164952600.jpg


화요일 저녁 퇴근길 대중지성을 하러 오는 아렘님의 손에 들려오던 선물이 化하여

이제는 화요일의 저녁밥 고정멤버가 되기에 이르고^^

여여님의 시누이가 담근 시고 매콤한 장아찌가 밥상에 올라오고^^

눈님이 슬쩍 올려 놓고 간 일본술은 어딘가에서 꾼을 기다리고 있겠지?

선물의 메아리가 어디까지 이를지 관전해 보는 재미, 공동밥상에서 해볼 만한 구경^^


2. SNS에 투척할 음식이라면 이 정도는되어야^^


KakaoTalk_20190321_164953296.jpg


SNS의 단골 자료 음식의 향연.

몇 명이 호들갑스럽게 올리는 그 음식의 사진보다 훨씬 '고급진' 사진

첫 등판에 20인분을 거뜬히 해낸 양삐님과 봄바람님의 자부심, 브이자로 빛난다.

SNS에 투척할 음식이라면 이 정도는 되어야^^

 

3. 청년들과 은방울의 콜라보가 존재감을 드러냈다!


KakaoTalk_20190321_164951718.jpg


2년의 활동을 마무리하는 길위 프로그램.

매니저인 고은이 제안했다.

"이번 프로그램은 간식비로 20만원 정도의 돈이 책정되었어요.

은방울에서 간단하게 핑거푸드 정도 차려 주실 수 있을까요?"

은방울의 두 매니저, 처음 듣는 제안에 당황^^

고은과 마주 앉아 이번 제안의 배경에 대한 이야기를 두루 나누고 난후.

청년들의 활동을 마무리하는 자리에 '빛나는' 간식이 되어주겠쓰~~~

토요일 오후에 느티나무샘의 협찬과 두 매니저의 활동으로 차린 간식 테이블^^

청년들과 은방울의 콜라보가 존재감을 드러내기 시작했다!


4. 잡귀 쫓는 밥상 차려봤나요^^?


KakaoTalk_20190321_164954757.jpgKakaoTalk_20190219_140939578.jpg 

KakaoTalk_20190321_164953995.jpg  



잡귀를 쫓는 대보름의 밥상에도 예가 있다.
먼저 파지사유에 文의 기운이 부적처럼 휘날리게 한다, 잡귀가 호기심으로 쳐다보게^^
다음은 보름나물과 오곡밥, 부럼으로 배를 채운다, 잡귀와 기씨름 할 체력을 위해^^
마무리로 온 사방에 울리게 풍물을 울린다. 몰려온 잡귀들 다시는 얼씬할 엄두도 못 내게^^
잡귀 쫓는 밥상 차려봤나요^^?

5. 텃밭에서 밥상까지는 몇 리일까?

KakaoTalk_20190321_164950178.jpgKakaoTalk_20190321_165042991.jpg

작년에 이어 올해도 텃밭농사가 이어졌다.
저 텃밭의 고랑에서 흙을 일구어 일구어 골골에 씨앗을 듬성듬성 심었다.
저 고랑에서 쑥쑥 자라난 푸성귀들이 밥상에 올라오기까지 
텃밭에서 밥상까지는 몇 리일까?


중용 23장에는 致曲(치곡)이 나온다.

한 쪽 작은 일을 지극히 하면 능히 誠 해질 수 있다고 한다.

성실하면 나타난다(誠則形)고 했다.


2019년 1,2월에 밥상에서 잘 살고 싶은 많은 동학들이 誠하게 밥상을 차리는 일.

공동체에서 작은 한 부분이지만^^

그 작은 일을 지극히 하는데서 形이 나타나면..... 짜짠.... 그 形이 무엇으로 드러날지^^

그 形의 變化를 향해 올해 밥상이 나아간다, 동학들에게!

문서 첨부 제한 : 0Byte/ 40.00MB
파일 크기 제한 : 40.00MB (허용 확장자 : *.*)
옵션 :
: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4월 단품> 토마토 비프 스튜 주문하세요~ file 은방울 2019-04-20 6
353 3월 선물의 노래~ 여러분이 주인공!^^ [2] file 은방울키친 2019-04-12 53
352 <4월 단품> 오이소박이 신청하세요~ [2] file 은방울키친 2019-04-12 112
351 <3월 단품> 맛·친·덕·자 씀바귀의 장터국밥 신청~ file 은방울 2019-03-22 73
» <1,2월 밥상열전>밥상이 나아간다~ file 은방울 2019-03-21 76
349 <절기밥상>대보름을 맞이하는 공유지의 자세^^ file 은방울 2019-02-25 74
348 <절기밥상>정월대보름 밥상에서 놉시다~ file 은방울 2019-02-13 88
347 다함께 차차차! - 1월 선물의 노래 ~ file 은방울 2019-02-12 84
346 <2월단품>맛·친·덕·자 고로께의 떡갈비신청! file 은방울 2019-02-01 91
345 은방울키친 1월 단품 ② 시래기두부들깨탕 [2] file 은방울 2019-01-14 550
344 오영의 주방일기 - 어느 멋진 날 [1] file 오영 2019-01-14 146
343 <11,12월밥상열전>2018골든밥상을 드립니다^^ file 은방울 2019-01-09 143
342 <선물릴레이>화천에서 문탁으로~ file 은방울 2019-01-07 136
341 <1월단품①>맛ㆍ친ㆍ덕ㆍ자 토용약밥신청! file 은방울 2018-12-27 162
340 <12월절기밥상>冬至 팥죽 먹고 잡귀 내쫓고 file 은방울 2018-12-20 147
339 <탁발통신>양념통들이 비었어요~ file 은방울 2018-12-12 148
338 <12월 단품>스피노자 단팥죽 신청하세요~ file 은방울 2018-12-12 149
337 <9,10월 밥상열전>진정한 주연은 보이지 않는다 file 은방울키친 2018-11-05 882
336 오영의 주방일기 2 [1] file 오영 2018-11-04 287
335 오영의 주방 일기 [3] file 오영 2018-10-28 2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