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지사유 공지

<874-6>는 파지사유라고 읽습니다. 파지사유는 문탁에서 새로운 실험을 담당하는 '마을공유지'입니다.

'5' 댓글

청년예술프로젝트

2017.02.27
21:46:25
(*.214.61.233)

존버거는 소설가로도 사진비평가로도 미술비평가로도 알려진 전방위예술가입니다

올해 1월 타계한 그를 <설국열차>의 배우 틸다 스윈튼을

비롯한 젊은 예술가들이 만나보았다고 하는 <존버거의 사계>

봄을 맞는 감성으로 산뜻하게 보러 오세요~

2015년에 제작된 따끈따끈한 신상다큐예요


요요

2017.03.01
08:29:27
(*.178.61.222)

존 버거, 그는 자율인, 생산인, 연대하는 인간, 글로 싸우는 삶을 산 사람이군요.

http://h21.hani.co.kr/arti/culture/culture_general/43128.html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1701261918005&code=990100

오영

2017.03.01
16:00:35
(*.211.199.36)

꼭 봐야겠어요. 꼭 보고 싶네요. ^^

우응순

2017.03.02
15:29:29
(*.176.148.58)

어쩜, 내가 찜한 영화인데.... 어쩌나!

인디언

2017.03.04
10:29:16
(*.186.81.10)

쌤, 날씨도 좋은데 마실 나오세요 ^^


문서 첨부 제한 : 0Byte/ 40.00MB
파일 크기 제한 : 40.00MB (허용 확장자 : *.*)
옵션 :
: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페미니즘을 공부하는 특별한 게릴라 세미나 함께 하실 분들을 모십니다~! [20] file 곰곰 2018-06-28 840
공지 동물권 반짝 세미나 함께 하실 분 모집합니다~ [17] file 관리자 2018-06-24 526
공지 2018년도 근사한 양생 시작합니다. [11] file 큐406 2018-03-25 515
공지 르몽드디플로마티크와 녹색평론 같이 읽으실 분을 기다립니다. [3] file 작은물방울 2017-05-14 596
공지 파지사유 공간예약 방법 요요 2013-11-08 3381
299 <캔들파지사유> 7월 21일 금요일 오후 7시 file 건달바 2017-07-17 166
298 [전시] <길 위의 민주주의> 일주일의 전시기간, 놓치지 마세요! [1] file 길위의인문학동아리 2017-07-06 227
297 <캔들파지사유> 6/22(목) 오후 7시 [1] file 건달바 2017-06-21 134
296 "일복스티노" : 친구에게 마음과 함께 복을 전하는 방법!!! [2] file 건달바 2017-06-05 198
295 운동초보자들을 위한 특별수업 단 2회 [33] 요요 2017-06-01 540
294 [필독] 파지사유 재활용 쓰레기 분리 및 배출 [1] 건달바 2017-05-25 311
293 <캔들 파지사유> 5/26(금) 오후 7시 file 건달바 2017-05-25 265
292 혁규야, 돌아와 - 4.16 3주기 추모식 file 건달바 2017-04-11 533
291 4월, 우리는 이렇게 세월호를 마주하려 합니다(수정) [1] file 블랙커피 2017-04-03 541
290 떳다!! 봄 낭송페스티벌!! -참가신청하세요 [21] file 낭송유랑단 2017-03-24 809
289 <낭송극장 & 캔들파지사유> '일리아스' 3/27(월) 오후 7시 file 건달바 2017-03-21 520
288 포스터 - 4.16희생자 릴레이 약전읽기 [2] file 건달바 2017-03-17 333
287 열일곱인생학교의 첫 시작을 축하해주세요! [3] file 정승훈 2017-03-10 273
286 <퇴근길 인문학> 3/21 시작! [3] file 건달바 2017-03-08 277
» [청년예술프로젝트] 영화상영 - '존 버거의 사계' [5] file 청년예술프로젝트 2017-02-27 594
284 <캔들파지사유> 2/28(화) 저녁 7시 [1] 건달바 2017-02-23 211
283 더북 오프닝 세리머니!! [3] file 작은물방울 2017-02-20 390
282 <근사한 양생> '소소식사' [1] 건달바 2017-02-17 235
281 [2월 디너쇼] 또 보자 풍경! [4] file 건달바 2017-02-09 4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