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북

밀양 인문학 캠프가 얼마 남지 않았네요~~


더북에서는 밀양 캠프를 어떻게 만나야 할지 고민을 했습니다.(느티쌤이 우리에게 질문을 던지셨지요)


더북의 곰곰님은

문탁과 밀양이 어떤 관계인지 곰곰히 생각해봐도 모르시겠다며....

밀양과 문탁의 인연을  궁금해 하셨습니다.


      9d2e0fdaae084ad9c3c5cfaf3eaad7c3.jpg

c25670980830f3daa25e2b9f1b5a6557.jpg


그래서

문탁과 밀양이 언제부터

어떤 만남을 가졌는지.... 우리는 밀양을 만남으로 어떤 활동을 생산했는지..... 

문탁 선생님이 보내주신 자료를 바탕으로

살펴보았습니다.


더북 팀에게 의미있게 다가온 사건을 중심으로(문탁샘의 리플레이와 겹칠수 있습니다만.....)

오프 라인 전시가 있습니다.


그리고  밀양을 만남으로  공부와 삶을 확장해 온 

문탁 학인들의 이야기를 들어보는 시간을 가지려  합니다.


시간은 8월 10일 목요일 

점심시간입니다.



아.....그리고 청량리님이 만든

문탁 곱하기 밀양 동영상함께 봅니다.

밀양인문학 마지막 날...

짜잔!!!! 하고 공개할 예정인 동영상입니다.

혹시 밀양에 가지 않는다면 볼 수 없다는 ...ㅋㅋㅋ




아 또......... 그리고

순무표지.jpg커다란순무.jpg

밀양에 가서 공연할  인형극 <커다란 순무> 공연도

있습니다.


느티쌤이 청송에서 ....손수 인형을 제작하고

시나리오, 총연출과  총제작을 느티쌤이 했어요 

느티 쌤의 열정을 느낄 수 있을 껍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더북>의 세번째 디저트 뉴스 작은물방울 2017.09.25 263
» 더북과 청량리가 함께 들려드리는 밀양이야기 그리고 인형극 작은물방울 2017.08.06 405
공지 “세월호 희생자 약전”을 화요일에 모여서 함께 읽어요! [2] 블랙커피 2017.05.29 448
공지 세월호 기획<약전 릴레이 읽기> 너의 이름을 불러본다. [4] 작은물방울 2017.03.15 2059
공지 <더 북> 디저트 뉴스 (1차-2.28) - 기본소득 [6] 관리자 2017.03.09 582
공지 공모 - 틈서가 공간이름과 활동이름을 지어주세요^^ [8] 꿈틀이 2017.01.23 515
93 <녹색평론> 2025년에 북극의 빙하가 모두 녹는다고 합니다. [5] 지원 2018.11.13 51
92 <녹색평론> 11-12월호 발제 [1] file 지원 2018.11.07 42
91 르몽드 10월 '미중-무역전쟁..' [2] file 꿈틀이 2018.10.23 58
90 <페미니즘 게릴라 세미나> 마지막 세미나 겁나 빠른 후기 [4] 노란벨벳글라라 2018.08.28 140
89 <페미니즘 게릴라 세미나> 혐오와 수치심 5장 발제 [2] file 노란벨벳글라라 2018.08.27 91
88 <페미니즘 게릴라 세미나> 혐오와 수치심-4장 후기 꿈틀이 2018.08.25 101
87 <페미니즘게릴라세미나> 7회자 발제 및 후기 file 르꾸 2018.08.25 83
86 <페미니즘세미나>혐오와 수치심-1,2장 후기 [1] 블랙커피 2018.08.18 104
85 페미니즘 세미나-혐오와 수치심 1장 발제 [1] file 블랙커피 2018.08.13 92
84 <페미니즘 게릴라 세미나> 결석계 넝쿨 2018.08.13 121
83 <백래시> 마지막 시간, 4부 후기 file 곰곰 2018.08.09 124
82 백래시 3부후기 [1] 지금 2018.08.04 118
81 <페미니즘 게릴라 세미나> 3부 후기 [2] 2018.08.04 200
80 <페미니즘 게릴라 세미나> 3주차 후기 [1] 넝쿨 2018.07.26 152
79 <페미니즘 게릴라 세미나>백래시 6-8장 file 넝쿨 2018.07.24 123
78 <페미니즘 게릴라 세미나> 2부 후기 [2] 매실 2018.07.22 181
77 <페미니즘 게릴라 세미나> 2회차 후기 [3] file 노란벨벳글라라 2018.07.19 175
76 <페미니즘 게릴라 세미나> 발제 백래시 1부 2장 [1] file 노란벨벳글라라 2018.07.16 155
75 <페미니즘 게릴라 세미나> 1회차 후기 [5] file 꿈틀이 2018.07.10 268
74 지금여기의 페미니즘 발제 file 꿈틀이 2018.07.09 1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