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쟁이게시판


갈수록 많아지는 담쟁이 베이커리의 마들렌 종류.

레몬필을 넣어 만든 플레인 마들렌

다크초코를 녹여 넣은 초코 마들렌

유자청의 유자를 다져 넣은 유자 마들렌

얼그레이를 갈아 넣은 홍차 마들렌

그리고

두 번의 실패를 거쳐 드디어 오늘 (나름) 성공한 녹차 마들렌

오늘 새롭게 출시된 귤 마들렌까지

와.. 담쟁이 마들렌으로 독자적인 마들렌 가게 해도 될 듯ㅋㅋ


KakaoTalk_20180226_200100005.jpg KakaoTalk_20180226_200407809.jpg


저는 녹차가 들어간 디저트를 사랑합니다.. 녹차 아이스크림, 녹차 라떼, 녹차케익 등등

저같은 녹차 덕후들을 위해 작년인가 제작년인가 녹차마들렌을 만들었었죠.

처음엔 소금을 많이 넣었는지 너무 짰고

두 번째 도전엔 너무 짧게 구웠는지 틀에서 반죽이 잘 떨어지지 않았습니다. 식감도 왠지 퍽퍽한 느낌이 들었어요.

아무튼 이렇게 무참히 실패해서 녹차마들렌은 그냥 접어두고 있었는데요.

신제품만 만들지 말고 기존에 만들었던 품목을 더 연구해서 안정된(?) 레시피로 바꿔보라는 담쟁이쌤의 말에

오늘 또 도전을 하게 되었습니다.

담쟁이쌤의 도움을 받아 기존의 레시피에서 약간의 변형을 주었습니다.

밀가루양을 조금 늘리고 버터만 넣는 대신 버터와 식용유의 비율을 6:3으로 넣는걸로 말이죠.

식용유를 넣어주면 좀 더 부드러운 식감을 느낄 수 있다고 합니다.

반죽이 예쁘게 섞일때부터 예감이 좋다 싶었는데.. 

틀에서 매끈하게 떨어져 나오고 모양도 괜찮고 식감도 좋고 맛도 좋고 크으..

녹차를 싫어하는 담쟁이쌤도 맛있다고 하고 새은이도 이전 것보다 더 맛있어졌다 하니

담쟁이 베이커리의 마들렌 품목에 자신있게 들어가도 될 것 같아요.


KakaoTalk_20180226_200059646.jpg KakaoTalk_20180226_200259003.jpg


마들렌은 빨리 만들어지는 품목중 하나인데 녹차 마들렌만 하기엔 영 그렇죠.

플레인 마들렌을 만드려는데 담쟁이쌤이 이상한 껍질들이 가득 담긴 통을 보여줍니다.

통에 담긴 건 설탕에 절여진 귤껍질이었습니다.

제주도에서 온 무농약 귤인데 껍질이 버려지는게 아까워 모아두었다고 합니다. 와우..

살짝 맛보니 부드러운 귤 향이 났습니다. 향이 강한 유자를 싫어하는 사람들이 좋아할 것 같은 스타일?

분명 귤껍질을 많이 넣은 것 같은데 굽고 나니 향이 아주 은은하게 났습니다.

다음엔 더 넣어도 될 것 같아요!


오늘 하루종일 코가 호강했네요.

비주얼 갑 쌀 브라우니의 초코향에, 감자빵의 구수한 향에, 녹차 마들렌의 녹차향에, 귤 마들렌의 은은한 향에..

활총생 할 때 자꾸 배가고팠던 건 이 때문이었을까요ㅋㅋ




+ 비주얼 갑 쌀 브라우니

KakaoTalk_20180226_221716670.jpg






'1' 댓글

2018.02.28
19:05:24
(*.163.198.61)

월요일에 사먹은 귤마들렌, 넘 맜있었는데.

오늘(수요일) 작업 끝나고 또 사온다는 게 깜빡했네. 

(지갑만 깜빡하고 못 집어온게 아니었다는...)

문서 첨부 제한 : 0Byte/ 40.00MB
파일 크기 제한 : 40.00MB (허용 확장자 : *.*)
옵션 :
: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크리스마스 케이크&더치커피 선물세트 신청하세요~ [3] file 2층카페 2018-12-10 56
공지 수능선물세트 신청하세요~ [9] file 담쟁이베이커리 2018-11-02 373
공지 담쟁이 베이커리 10월 생산일정 [2] file 아토 2018-09-29 406
공지 이번 추석에 월병 생산합니다~ 신청해주세요~~~ [14] file 담쟁이베이커리 2018-09-09 406
169 <이야기로 발효되는 빵>3- 나의 빵은...? [6] 도라지 2018-05-07 401
168 두 번째 미니 세미나 < 먹는 인간> [2] 담쟁이 2018-05-03 211
167 신제품 보셨나요? '까망베르 듬뿍 감자스콘' by느티나무 [3] file 수아 2018-04-16 245
166 <이야기로 발효되는 빵 >2 스콘 [2] file 담쟁이 2018-04-07 257
165 미니 세미나 했습니다~~~ [4] file 도라지 2018-03-27 275
164 <담쟁이 베이커리 일지> 튀기지 않고 구운 개성약과 [2] file 강수아 2018-03-21 1240
163 <이야기로 발효되는 빵> 마들렌 [3] file 강수아 2018-03-14 277
162 20180314 두 번째 회의록 수아 2018-03-14 227
161 <담쟁이 베이커리 일지> 아픔을 잊게 해주는 쿠키? [1] file 강수아 2018-03-12 312
160 담쟁이베이커리 3월 생산일정 천지혜 2018-03-07 442
159 <담쟁이 베이커리 일지> 담쟁이 베이커리 일은 무슨 일? [2] file 강수아 2018-03-06 656
» <담쟁이 베이커리 일지> 마들렌 [1] file 강수아 2018-02-26 694
157 <담쟁이 베이커리 일지> 이 과자의 정체성은.. [1] file 강수아 2018-02-21 348
156 <담쟁이 베이커리 일지> 만주의 굴레 [2] file 강수아 2018-02-12 203
155 <담쟁이 베이커리 일지> 새해 첫 작업은 크렌베리와 함께 [1] file 강수아 2018-02-08 1836
154 새 해 첫 회의 담쟁이 2018-02-08 171
153 담쟁이베이커리 2월 생산일정 담쟁이 2018-02-05 855
152 설날 선물세트 주문하세요 - 만주, 양갱, 더치커피 [7] file 2층카페 2018-02-03 523
151 달달하니 맛있는 사과쨈 신청하세요~ [11] file 천지혜 2018-01-08 263
150 20171220 담쟁이 베이커리 일지 : Merry Christmas [4] file 강수아 2017-12-21 2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