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쟁이게시판


파지사유에 잔뜩 남아있던 당근 케이크와 녹차 마들렌들.

너무너무 맛있는데 그만큼 많이 만들었나봅니다..ㅋㅋ

어쩔 수 없이 세일표를 붙이고 작업을 시작했습니다.


KakaoTalk_20180306_121127320.jpgKakaoTalk_20180306_121127021.jpg


담쟁이쌤의 천연효모빵. 브레첸이라는 독일식 모닝빵입니다. 

안에 듬뿍 박혀있는게 검은깨 인데요, 독일에선 아무것도 넣지 않는다고 하네요

반죽에 반으로 칼집을 넣는게 특이점(?) 인데 애기 궁댕이같이 생기지 않았나요?

손바닥만한 크기라서 아침에 하나씩 먹기 편한 것 같아요..

먹으면서 자꾸 크림치즈가 생각나게 하는 맛입니다.


저는 오랜만에 크랜베리 스콘과 땅콩버터쿠키를 만들었습니다.

둘 다 워낙 익숙한 품목이고 땅콩버터 쿠키는 반죽이 있어서 여유롭게..? 작업을 했죠

물 흘러가듯 작업이 진행되고 끝났습니다.


시간만 보면 10시부터 3시까지, 총 5시간을 작업했습니다.

요즘 시작한 프렌차이져 빵집 알바도 똑같이 5시간을 일하는데 너무 느낌이 다릅니다.

하는 일은 많이 다르지만 일단 둘 다 빵집이고 5시간의 '일'을 하는데

알바는 너무 가기가 싫고 담쟁이 베이커리에서 빵 만드는 일은 너무 즐거워요.

알바 시급은 최저 7530원. 한 시간마다 그 돈을 받는 만큼 그 가치에 맞는 일을해야하는 압박갑이 듭니다.

하지만 담쟁이 베커리의 일은 시간을 중요하게 생각하지 않아요.

빵이 늦게 구워지면 늦게 끝나는 거고 빨리 만들어지면 빨리 끝나는거죠.

아무튼 알바도 일이고 담쟁이 베이커리 일도 일인데 단어를 다르게 써야할 것 같은 느낌이 듭니다..


KakaoTalk_20180306_121126601.jpg


요즘 가격표 대신 쓰고 있는 가격판.

이거 꾸미는 거 은근 재밌네요 ㅋㅋㅋ






'2' 댓글

2018.03.06
19:51:54
(*.163.198.61)

앗! 당근 케이크 많이 남았구나. ㅠ

적게 많들면, 일 안한거 같아서 찜찜하고.

많이 만들면, 남을까봐 걱정되고... 

이것도 알바와 작업장일의  차이일까? 

알바는 걍 대충 일하고도  월급 받으면 아주 기쁘던데. ^^ㅎ

담쟁이

2018.03.07
21:44:57
(*.236.189.141)

사실 난 월요일 작업이 무척 힘들었다

. 하지만 신기하게도 작업 하는 동안은 내 몸이 그렇게 힘이 들었는지 전혀 느끼지 못했다.

작업이 끝나고 의자에 앉는 순간.

열이 오르고 목이 뜨거워지는 게. 이건 뭐지? ???

결국 난 집으로 돌아 와 약을 먹고 드러 누웠다.

수아에게 담쟁이 베이커리 작업이 일이 아닌 놀이이듯,

나에게 베이커리 작업은  아픈 것도 느끼지 못하게 만드는 중독성 강한 빨간 약이다.

문서 첨부 제한 : 0Byte/ 40.00MB
파일 크기 제한 : 40.00MB (허용 확장자 : *.*)
옵션 :
: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담쟁이 베이커리 10월 생산일정 file 아토 2018-09-29 113
공지 이번 추석에 월병 생산합니다~ 신청해주세요~~~ [14] file 담쟁이베이커리 2018-09-09 215
164 <담쟁이 베이커리 일지> 튀기지 않고 구운 개성약과 [2] file 강수아 2018-03-21 628
163 <이야기로 발효되는 빵> 마들렌 [3] file 강수아 2018-03-14 261
162 20180314 두 번째 회의록 수아 2018-03-14 218
161 <담쟁이 베이커리 일지> 아픔을 잊게 해주는 쿠키? [1] file 강수아 2018-03-12 302
160 담쟁이베이커리 3월 생산일정 천지혜 2018-03-07 430
» <담쟁이 베이커리 일지> 담쟁이 베이커리 일은 무슨 일? [2] file 강수아 2018-03-06 436
158 <담쟁이 베이커리 일지> 마들렌 [1] file 강수아 2018-02-26 421
157 <담쟁이 베이커리 일지> 이 과자의 정체성은.. [1] file 강수아 2018-02-21 338
156 <담쟁이 베이커리 일지> 만주의 굴레 [2] file 강수아 2018-02-12 194
155 <담쟁이 베이커리 일지> 새해 첫 작업은 크렌베리와 함께 [1] file 강수아 2018-02-08 988
154 새 해 첫 회의 담쟁이 2018-02-08 155
153 담쟁이베이커리 2월 생산일정 담쟁이 2018-02-05 643
152 설날 선물세트 주문하세요 - 만주, 양갱, 더치커피 [7] file 2층카페 2018-02-03 512
151 달달하니 맛있는 사과쨈 신청하세요~ [11] file 천지혜 2018-01-08 254
150 20171220 담쟁이 베이커리 일지 : Merry Christmas [4] file 강수아 2017-12-21 212
149 20171213 담쟁이 베이커리 일지 : 워크샵..이 아니라 파티!? [2] file 강수아 2017-12-13 599
148 크리스마스엔 달콤한 케익과 향긋한 커피를~~~(주문하세요!^^) [5] file 2층카페 2017-12-10 233
147 20171206 담쟁이 베이커리 일지 : 상서로운 기운 [2] file 강수아 2017-12-07 169
146 담쟁이 베이커리12월 생산일정 [3] 담쟁이 2017-12-05 555
145 20171129 담쟁이 베이커리 일지 : 유난히 길었던 [3] file 강수아 2017-11-30 169